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갓쉰동 꿈꾸는 삶

압구정 백야 임성한 위한 변명 임성한 압구정 백야 보다 더한 사극 막장이라 하지 않는 이유는

 

대중으로부터 막장의 대모로 불리는 임성한이 은퇴를 선언했다.

 

압구정 백야 임성한 작가 은퇴에 매니지먼트 회사인 명성당엔터테인먼트 이호열은 압구정 백야를 집필를 마지막으로 은퇴를 결심했고,

 

MBC는 임성한으로 부터 절필관련 편지를 받았고 MBC 드라마 제작 고위관계자도 이미 임성한이 압구정 백야를 끝으로 은퇴한 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다.

 

MBC 사장에게 임성한은  편지로  더 이상 집필 하지 않고 은퇴하겠다고 전했기 때문이다.

 

그런데 MBC측은 교묘한 언플을 하였다.

 

압구정 백야를 끝으로 임성한 작가와 더 이상 일을 하지 않게다고 선언한 것이다.

 

MBC는 임성한으로 인해서 시청률을 담보로 장사를 잘했다.

 

이제 압구정 백야를 끝으로  임성한 작가가 절필을 하고 은퇴를 선언한다는 소식에 자신들이 임성한을 찼다는 듯이 막장 작가와는 더 이상 작업하지 않느나며 언플을 한 것이다.

 

사실 임성한이 압구정 백야 처럼 현대극을 하면서 등장인물을 뜸금없이 죽이고 개에게 혼령이 들어가는 등 비정상적인 개연성 없는 극을 전개한 것은 사실이다.

 

그런데 사실 임성한 작가는 억울한 측면이 있는 것도 사실이다.

 

 mbc가 임성한에 가한 폭력적인 퇴출 언플은 임성한 막장극의  막장에 비하면 양반이다. 정치계는 어떠한가.

 

성완종 사건으로 비롯된 이완구 김기춘 홍준표는 임성한을 따라올 수도 없다. 현실은 임성한 막장극보다 막장이다.

 

현실에서는 임성한 이 설정한 것 보다는 더한 막장이 벌어지고 있는데 임성한이 현실을 반영해서 막장극을 전개 했다고 해서 비난받는 것도 아이러니 하다.

 

 

 

 

또한 임성한 과는 다르게 사극을 만드는 작가군들이 있다. 하지만, 사극을 만드는 작가들에게 막장설정을 했다고 말하는 이는 없다.

 

왜냐하면 임성한이 집필하는 현대극은 현대를 살아가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알 수 있다.

 

하지막, 사극 집필을 하는 작가들은 임성한  압구정 백야 찜쪄먹는 막장전개를 해도 욕을 먹기는커녕 웰메이드 사극이라고 칭찬을 한다.

 

왜 그런 괴리감이 생기는 이유는 사극에 등장하는 인물에 대해서 극히 일부를 제외하면 극중 인물관계에 대해서 알 수가 없어서 그러하다.

 

특히 MBC 사극의 경우는 역사와 무관한 사극을 만드는데 어떠한 방송보다 심각하다. 그런 MBC가 이미 임성한이 은퇴한다는 사실을 통보했음에도 불구하고 자신들이 막장작가를 퇴출시킨 것 처럼 호도한 것이다.

 

최근 MBC 사극의 대표작은 고현정이 출연한 선덕여왕이라 불리고 실지는 미실이라고 읽은 선덕여왕이였다.

 

실제 미실은 실존인물도 아니였는데도 불구하고 선덕여왕과 다툼이 있는 설정을 했다.

 

더불어 김유신과 김춘추에 대해서 역사적 사실과는 다르게 태어나자 마자 전쟁에 참전하는 무리수 까지 두었다.

 

만약 선덕여왕이 현대극 이였다면 임성한을 백번은 찜져먹을 만큼 막장계의 신세계를 만들었다고 하였을 것이다. 김일성이 솔방울로 수류탄을 만들고 나뭇잎으로 압록강을 건너는 것 만큼 얼척 없는 부분이 많았다.

 

 

 

 

하지만, 그 누구도 선덕여왕을 막장사극이라고 하지는 않는다. 대한민국 사극에서 고증은 처음부터 하지 않는다. 사극을 집필하는작가는 사서를 보지 않고 역사드라마를 제작한다. 단지 이들 작가들은이전 작가들의 작품을 대놓고 베끼기를 한다.

 

물론, 글쓴이 처럼 역사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 만이 선덕여왕에서 나완 역사적 사실과 비교해서 비판을 하면 많은 사람들이 이렇게 이야기를 했다.

 

사극은 다큐가 아니다? 맞다. 사극은 다큐가 아니지만, 지켜야할 개연성과 막장성은 없어야 하는것이다.

 

한마디로 알고보면 임성한은 현실성과 개연성이라도 있었지만, 선덕여왕은 개연성도 없었고 막장계의 최고봉이였지만, 월메드 사극으로 불리운다.

 

최근 사극류가 유행처럼 퍼지고 있다. 징비록은 그나마 역사서를 바탕으로 극을 이끌고 있지만, 고증에 실패한 부분도 있어서 욕을 먹기도 하고 징비록에 왜 이순신 분량이 적냐면서 욕을 먹는다.

 

하지만, 여타 사극들은 욕을 먹는 경우는 별로 없거니와 막장소리를 듣기 보다는 오히려 칭찬을 한다.

 

임성한이 만약 현대극 압구정 백야가 아닌 사극을 집필했다면 임성한에게 그 누구도 막장계의 대모라는 소리를 하지 못했을 것이다. 이미 임성한을 뛰어 넘는 막장들로 채워져 있으니 말이다.

 

단지 압구정 백야 임성한은 사극이 아닌 현대극을 집필해서 자신의 작품세계를 인정하지 않으려는 사람들로부터 비난을 받았다.

 

글쓴이와 다르게 물론, 임성한 류의 극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있다. 알고 보면 임성한 류의 드라마도 재미가 있을거이다. 모르고 보면 선덕여왕이 최고의 사극이 되는 것 처럼 말이다.

 

어찌 보면 임성한은 억울한 면이 있는 것 또한 사실이다. 오죽하면 임성한류의 막장류라는새로운 장르를 개척했다는 말을 들었겠는가?

 

물론, 임성한 압구정 백야 류보다 더 심한 현대 드라마 물도 많지만, 그들에게 막장이라고 하지도 않는다.

 

오직 막장계의 대모로서 임성한이 대신해서 욕을 먹은 측면도 있다. 한마디로 알고 보느냐 모르고 보느냐의 차이다.

 

임성한 작가 은퇴한다고 해서 잠시나마 임성한 작가 은퇴 기념 임성한 위한 변명을 해보았다. 어쨌든 임성한은 과도하게 욕을 먹은 측면이 있고 억울한 측면이 있는 것 또한 사실이니 말이다.

 

[이슈앤] - 김기춘 권성동 김진태 거짓말 통하는 이유는 물타기와 전가 보도 종북세력 척결 위해서 

[이슈앤] - 이완구 사의 표명하고 대통령 될 개같은 경우 생길수 있는 이유는 이완구 사의 표명 NO 

[TV&ETC] - 징비록 이순신 기대없었지만 징비록 이순신 역대 최악 이순신 이유는 - 징비록 유성룡 당대 비난 받은 이유는 

[TV&ETC] - 징비록 이순신 없고 징비록 고니시 미화 현 기독교 눈치보기 의심 일까? 

[역사IN드라마] - 징비록 이순신 논란? 징비록 이순신 난중일기 아니다 유성룡 시각 존중해야 

[역사IN드라마/대왕의꿈] - 김춘추 양보한 보희 사실은 여자면 감추고 싶은 그것때문 

[역사IN드라마/대왕의꿈] - 김춘추 덕만 김유신 문희 화형쇼 넘어간 바람둥이 김춘추 - 절대 선덕여왕 될수없는 이유

 

구글광고자리

 

 

Posted by 갓쉰동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더불어 사는 세상을 꿈꾸며.. 산다는 것은 꿈을 꾸는 것 시사 사회 문화 스포츠 평론
갓쉰동
11-30 23:40
Yesterday34
Today0
Total12,307,045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