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갓쉰동 꿈꾸는 삶

풍문으로 들었소 결말 시청률보다 변화 꿈꾼 이유는

 

- 풍문으로 들었소 장유진 우호정 백지연 극딜한 이유는

 

풍문으로 들었소 준상은 자신에게 반발하는 이준이나 비서들이나 변호사들이 반발을 하자 모든 이유는 돈 때문이라고 결론을 내린다.

 

그래야 자신이 그동안 한 행동에 합리화가 되기 때문이다.

 

그리고 비가 하늘에서 내리듯이 권력이나 지위나 돈도 위에서 내려와야 하는 것이라고 말한다.

 

경제계에서 돈은 위로부터 낙수 효과가 있는 것이라는 말처럼 허왕된 이론이다.

 

그런데 이런 허왕된 이론이 한국이던 외국이던 상식처럼되었던 때가 있고 아직까지 한국에서는 일반적인 일이다.

 

풍문으로 들었소 결말을 앞두고 정체기에 들었는데 그 이유는 매니아층을 대상으로 하는 풍문으로 들었소의 기획의도 때문이다.

 

만약 풍문으로 들었소가 일반적인 재벌집 아들과 그저 그런 집안의 딸인 고아성의 사랑 이야기로 만들어 졌다면 풍문으로 들었소는 지금보다 최소한 배는 많은 시청률을 만들어 냈을 것이다.

 

그런데 풍문으로 들었소는 끊임없이 시청자를 가르치려 하고 불편하게 한다.

 

왜 사회의 불편함을 드라마에서 조차 봐야하는 거냐는 반발심이 현재 풍문으로 들었소의 현재 모습이고 시청률과 다르게 매니아인 시청자만이 남는 구조가 된 것이다.

 

더군다나 풍문으로 들었소 작가는 드라마에서 설명을 하지 않고 시청자들이 생각을 끊임없이 강요를 하고 결과를 생략하는 기법을 사용한다.

 

왜 내가 드라마를 보면서 가르침을 받아야 하고 불편하게 뇌까지 굴리면서 봐야 하는지 짜증이 나는 것이다.

 

풍문으로 들었소에서 한송의 복수를 꿈꾸던 민주영유준상의 꼬리자르기에 민주환이 합의를 하면서 전환기를 맞이한다.

 

풍문으로 들었소의 디테일은 민주환의 사인에서 들어난다. 민주환의 사인은 정신을 잃은 사람이 아닌 다른 사람에 의한 것임을 알 수 있도록 했다.

 

결국에는 민주환의 사인은 병간호를 하는 민주영의 어머니가 아들의 손을 빌려서 한 것이다. 어머니는 현재의 모습에서 벗어나고 아들을 병간호만을 하기를 바란다.

 

사회적 부조리 사회에 대한 대항은 꿈도 꾸지 못한다. 어머니가 배우지 못해서가 아니라 모성이 가지는 극히 자연스런 현상이다.

 

많은 사람들이 강한자가 이기는 것이 아니라 이기는 자가 강한 것이라고 말한다. 더불어 적자생존이 아니라 살아 남는 자가 강하다는 만고의 진리다.

 

물론, 강한 자가 살아 남을 확률이 높지만 불의에 순응하고 기회를 보고 살아남는 것도 약자가 살아남는 방법 중에 하나다.

 

풍문으로 들었소에서 백지연은 딸 정유진유호정의 아들 이준과 엮어주기 위해서 집을 방문하지만,

 

 

 

정유진유호정이 맘에 들지 않는다며 유호정유준상과 결혼하면서 한번도 짜릿하지 않았을 것이고 말하며 이준과 고아성은 최소한 자신들이 모든 것을 걸고 사랑을 하는데 어머니나 유호정은 그런 것조차 없다며 나와 엮여주는 게 역겹다고 말하며 집을 나와 버린다.

 

유호정정유진이나 고아성 이준의 모습을 전혀 이해하지 못하고 비서 서정연에게 왜 그들이 그토록 집요한지 이해하지 못하는데 아는 것이 있는지 물어본다.

 

서정연은 그들이 어떠할 지는 그들만 아는 것이지 알려고 할수록 미궁에 빠져 복잡해진다고 말한다.

 

한마디로 단순한 게 진실에 가깝다는 것이다. 사실 진실은 단순하다. 하지만, 진실을 알려고 한다면 너무나 많은 설명이 필요해진다.

 

풍문으로 들었소 결말을 앞두고 후속 프로 상류사회는 풍문으로 들었소와는 다른 상류층 여자와 상류층에 진입하려는 남자의 이야기로 풍문으로 들었소 보다는 일반적인 드라마로서 머리는 굴리지 않고 봐도 충분한 드라마가 되지 않을까 

 

당연히 풍문으로 들었소보다는 이슈는 만들지 못하겠지만 시청률은 풍문으로 들었소 보다는 높게 나오지 않을까한다.

 

두 드라마를 비교해서 풍문으로 들었소가 시청자를 얼마나 불편하게 했는지 보는 것도 재미가 있지 않을까 한다.

 

풍문으로 들었소를 일반적인 상류사회 진입에 상류사회 훔쳐보기만을 기대한 시청자들은 풍문으로 들었소는 최악의 드라마라고 할 수 있지만,

 

풍문으로 들었소가 지향한 블랙코미디라는 내용에 충실한 것으로 이해했다면 풍문으로 들었소는 전혀 불편하지 않는 어른들의 동화같은 현실에서는 전혀 이뤄질 수 없는 드라마이지 않을까?

 

[TV&ETC] - 풍문으로 들었소 결말 사람이 힘이다? 환타지 길 잃다 얻은 건 백지연, 서정연, 길해연을 비롯한 연극배우 출신 배우들

 [TV&ETC] - 풍문으로 들었소 유준상 유호정 변화 두려운 이유는 풍문으로 들었소 결말은 변화에 두려워 하지 말라?

[TV&ETC] - 복면검사 준비부족 B급 코믹드라마 차라리 착하지 않은 여자들 연장했어야

[TV&ETC] - 풍문으로 들었소 환타지 금기를 깬 또다른 환타지 풍문으로 들었소 작가 정성주 안판석의 도전[TV&ETC] - 착하지 않은 여자들 작가 김인영 힐링 능력 돋보인 이유는 착하지 않은 여자들 압구정 백야 임성한과 다른 매력

[TV&ETC] - 풍문으로 들었소 고아성 비호감? 노예근성 환상 깨버린 이유때문 풍문으로 들었소 을의 환타지 블랙코미디

[TV&ETC] - 풍문으로 들었소 고아성 을의 반란 성공적인 이유는 풍문으로 들었소 정치 풍자 드라마 인 이유

 

구글광고자리

 

 

Posted by 갓쉰동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더불어 사는 세상을 꿈꾸며.. 산다는 것은 꿈을 꾸는 것 시사 사회 문화 스포츠 평론
갓쉰동
10-25 22:50
Yesterday56
Today38
Total12,305,317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