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갓쉰동 꿈꾸는 삶

징비록 이순신 백의종군 류성룡 구명 사실은

 

- 징비록 정통사극맞나 역사왜곡 심해

 

징비록은 임진왜란을 준비하고 임진왜란시기 류성룡의 자기 반성문이지만 또한 변명문에 가깝다.

 

그래서 임진왜란 시기를 정확히 알려면 정사 조선왕조실록 선조실록과 수정선조실록 류성룡의 징비록, 이순신의 난중일기 일본의 임진왜란시기 기사와 명의 실록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하고 상호 교차 검증을 해야 비로소 역사에 근접한 진실을 알 수 있다.

 

kbs 사극 징비록은 류성룡의 징비록을 근간으로 조선왕조실록을 참고하여 작가에 의한 상상력을 바탕으로 하고 있고 작가의 역사관이 투영되고 작가의 주관이 개입되어 있다.

 

그래서 kbs  사극이 정통사극을 지향하고 있지만, 작가의 시각이 투영되어 각색되었다는 점을 간과하면 안된다.

 

근래 kbs 사극은 정통사극에서 조금 벗어나 퓨전에 가깝게 바뀌고 있다는 점에서 안타까운 심정이 많다. 그래도 여타 방송에 비해서 팩트에 충실하려는 노력에는 박수를 보낼 수 있다.

 

문제는 징비록에서는 역사와 부합되는 드라마 전개를 볼 수 없다는 점이다. 더군다나 조선왕조 실록에 염연히 기록되어 있는데도 불구하고 고증을 하지 않는 경우가 비일비재했다.

 

역사에 관심이 있는 글쓴이의 경우 사극이라면 시간을 재쳐두고 시청하는 경우이지만, 최근에는 사극을 보더라도 별다른 감흥이 없다.

 

이유는 팩트에 근거한 인간관계를 재연하고 팩트에 접근할 때 다양한 시각을 부여하여야 하지만, 일방적인 작가의 주관적인 주입식 방식이 역사와 무관한 왜곡이 심하기 때문이다.

 

사실 그래도 kbs 사극을 만드는 사람들은 제작 연출 극작가는 그나마 양반축에 속하지만 말이다.

 

그러함에도 불구하고 드라마 징비록에 집중해서 볼 수 없었던 이유는 일방적인 선악의 구조를 가지고 선조는 무조건 나쁜놈이 되어야 하고 징비록의 주인공 류성룡은 선으로 그리고 있다는 점이다. 더군다나 비중면에서 원균의 내용은 극히 미미할 뿐만 아니라 원균을 무조건적으로 무능하면서도 질투의 화신으로 그리고 있다는 점이다.

 

사실 선조의 경우 역사와는 다르게 부당하게 그리고 있는 것은 아닐까하는 의구심을 가지게 된다. 당시 전란 전후로 선조의 개혁정책은 충분한 가치가 있었다.

 

문제는 임진왜란 중에 한성을 비우고 피난을 가고 명으로 망명하려던 것이 부각되어 무능의 대명사가 되었던 점이 있다. 더불어 의병과 이순신의 부각은 선조를 더욱더 한심한 군주로 그릴 수 밖에 없다는 점에서 충분히 이해되고도 남는다.

 

특히 드라마나 소설의 경우 단선적인 인물구조하에서는 선조는 무조건 악이 되어야 한다는 점에서 소설과 드라마의 한계와 작가의 상상력 부재를 알 수가 있다.

 

어쨌든 징비록에서 이순신은 처음 임진왜란 전시기에 전혀 부각되지도 않았다. 왜냐하면 이순신 배역을 맡을 만한 배우가 없었고 이를 섭외하는 과정에서 진통을 겪었고 징비록이 한참 방영되고 있는 배역이 정해지지 않아서 이순신의 존재는 미미했다.

 

이에 많은 사람들은 징비록에서 왜 이순신은 없는 것이냐 임진왜란이면 당연히 이순신
빼놓고 그릴 수 없는데라는 비난을 자초했다.

 

사실 류성룡의 징비록은 이순신보다는 류성룡의 관점에서 본 임진왜란이다.

 

그러니 당연히 임진왜란에서 이순신의 비중은 낮을 수 밖에 없다. 문제는 위에서 언급했지만, 징비록은 처음 기획에서부터 이순신 배역과 전투신에서 많은 부담감을 가지고 있어서 전투를 말로 때우기 일 수 였다.

 

그러니 정통사극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팩트가 무시되고 전투신도 부족하고 배역도 정해지지 않은 징비록을 마음편하게 시청할 수 없었다.

 

최근 징비록에서 일본의 계략으로 선조는 이순신을 참형에 처하려고 하다가 류성룡의 상소와 정탁의 상소를 받아들여 이순신을 백의종군 시킨다는 설정을 하였다.

 

징비록에서 처럼 일본의 계략으로 이순신이 수군을 통솔하지 못하고 한성으로 압송되어 참형의 위기에서 백의종군을 하는 것은 맞지만,

 

징비록과 다른점이라면 정탁은 이순신을 구원하는 상소를 올리지만, 드라마 징비록 처럼 류성룡이 직을 걸고 이순신을 구명하지 않았다는 점이다.

 

아무리 드라마라고 하더라도 특히 주인공이라고 하더라도 하지 않는 일을 모두 류성룡이 한 것으로 그린다면 아무리 이순신이라고 해도 이순신이 행주대첩을 하고 진주성 전투를 했다고 그리는 것처럼 어처구니 없는 것이다.

 

그런데 드라마 징비록은 모든 일을 류성륭이 다 하고 선조는 아무것도 하지 않고 무능한 것처럼 그린다면 바람직하지 않다. 아무리 선조가 찌질한 자라고 해도 모든 악을 다 받아내는 욕받이를 만들 이유는 없는 것이다.

 

 

[TV&ETC] - 징비록 이순신 기대없었지만 징비록 이순신 역대 최악 이순신 이유는 - 징비록 유성룡 당대 비난 받은 이유는

 

[TV&ETC] - 징비록 이순신 김석훈 조각배 시청자 조롱? 징비록 이순신 한계 너무했다, 징비록 승장 신각 참한 선조 실책 일어난 이유는

 

[TV&ETC] - 징비록 이순신 김석훈 류성룡 선조 캐릭터 힘 징비록 이순신 김석훈 하기 나름 하지만,

 

[TV&ETC] - 징비록 선조 파천 625 이승만 데자뷰? 징비록 역사왜곡심해 정통사극 맞나?

 

[TV&ETC] - 징비록 이순신 없고 징비록 고니시 미화 현 기독교 눈치보기 의심 일까?

 

[역사IN드라마] - 징비록 이순신 논란? 징비록 이순신 난중일기 아니다 유성룡 시각 존중해야

 

구글광고자리

 

 

Posted by 갓쉰동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더불어 사는 세상을 꿈꾸며.. 산다는 것은 꿈을 꾸는 것 시사 사회 문화 스포츠 평론
갓쉰동
12-02 14:31
Yesterday48
Today13
Total12,307,106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