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김연아&피겨스케이팅

김연아 세계여성스포츠상 수상으로 본 참 이상한 나라 대한민국

김연아가 테니스 전설 빌리진 킹이 설립한 세계여성 스포츠 재단이 수여하는 세계 스포츠 우먼상을 수상했다.


그런데 많은 언론에서 아시아 최초의 수상자라고 표피적인 이야기만을 한다.


물론, 아시아 최초로 수상한 것은 맞다. 그런데 아시아를 제외해서 수상한 나라가 있을까?


2004년 아니카 소렌스탐이 유럽인으로 수상하였으니 미국과 멕시코를 제외하면, 아시아 최초 일수는 있다. 문제는 소렌스탐은 스웨덴과 미국의 이중국적자이다. 그러니 소렌스탐은 미국의 일원도 된다.


김연아가 수상하기 전에 미국 국적을 제외하고는 2007년 골프여제 로레나 오초아가 최초의 비미국인 수상자가 된다. 오초아의 수상은 경기력 뿐만 아니고 오초아가 멕시코 발전에 기여한 공로도 인정하여 수상한 것이다. 어쨌든 오초아는 비 미국인으로 장벽을 깬 최초의 선수이다.


좀 더 깊이 들어가면 김연아의 위상은 어떨까? 결론부터 말하면 김연아는 미국에서 활동하지 않는 최초의 수상자이다. 사실 아시아 최초도 영광스럽기는 하지만, 미국에서 활동하지 않는 최초가 더 좋지 않나? 물론, 최초가 중요한 것은 아니고 왜 주었는가, 또는 왜 줄 수밖에 없었는가 중요하지만 말이다.
 


어쨌든, 기존의 수상자들을 분석하면 활동무대가 미국이 아닌 최초의 여성 스포츠 우먼이 김연아라는 사실에는 변함이 없다. 골프의 주 시장은 미국의 LPGA다. 아니카 소렌스탐이나 로레나 오초아는 미국 시장에서 활동하여 이룩한 경기력으로 수상을 하였다.


사실 세계 여성 스포츠 우먼상은 남녀 평등에서 출발했고, 여성 스포츠 우먼과 여성들의 사회적 발전에 기여한 스포츠 우먼을 수상자로 한다.


명분은 그렇지만, 김연아 이전에 미국 자국을 활동무대로 하고 있어야 한다는 보이지 않는 <대전제> 장벽이 따른다. 그렇지만 김연아는 미국이 주 활동무대가 아니다.

 

자존심 강하기로 유명한 미국이 자국인도 아니고, 미국에서 활동하는 스포츠우먼도 아닌 김연아를 최초로 선정하였다는 뜻은 그만큼 김연아를 세계 여성스포츠 발전과 여성에게 꿈과 희망과 사회발전에 기여했다는 것을 스스로 인정하고 벽을 허문 것이다.
 


미국은 겉보기에는 인종차별도 없고, 성차별도 없다고 하며 국가를 차별하지 않는다고 하지만, 보이지 않는 유리벽이 있다는 것은 염연한 현실이다.


김연아는 피겨 변방의 스포츠 우먼으로 올림픽에서 완벽한 우승을 하여 국가의 장벽을 허문 최초의 선수이다. 김연아는 2010년 올림픽 우승하기 전에 이미 2009년 세계 여성스포츠 우먼상 후보에 올랐다.


당시 강력한 수상 후보자였지만, 김연아는 프랑스 에릭 봉파르 대회에 참석 중이였기 때문에 수상식에 참석하여야한다는 전통에 수상을 포기할 수밖에 없었고, 미국의 기계체조선수 커트니 쿠펫이 수상하였다.
 


미국이 단순히 김연아가 올림픽 피겨 금메달을 땄기 때문에 세계 스포츠 우먼상을 주려 하지 않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스포츠 우먼상은 경기 외적으로 사회적인 기여와 파급력도 수상의 조건이기 때문이다.


어쨌든 아시아 최초보다는 콧대 높은 미국 중심의 스포츠 장벽을 깬 최초의 여성 스포츠 우먼이라는 것이 더 가치가 있지 않을까  한다.


김연아는 수상소감으로 “아직까지도 세계의 많은 나라에서 여성성을 강조하는 사회적인 통념으로 여자 어린이들이 스포츠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지 않다.


하지만, 이제는 이러한 관습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생각한다. 스포츠는 남녀 모두에게 신체의 발달을 가능하게 할 뿐만 아니라 보다 폭넓게, 그리고 체계적으로 사고할 수 있는 정신적인 능력을 고양시킨다"


하지만, 우리의 발기자들은 세계 여성스포츠 우먼상이 주는 의미나 가치보다는 단순히 김연아가 무슨 드레스를 입었는지에 관심이 있고, 수상 후 인터뷰에서 오서코치와 결별한 후 어떻게 지내고 있는지에 관심이 있을 뿐이다.

또한, 김연아가 받은 상에 대해서 비하하는 네티즌 악플러들이 있다. 그들의 주장은 미국이 주는 상이 무엇이 대단하며, 미국의 사대주의가 아니냐고 이야기를 한다. 이제 돈연아에서 미국의 사대주의가 나오는 웃지못할 일이 생긴것이다. 오히려 자존심 강한  미국이 악플러들의 주장에 따르면 별것도 아닌 김연아에게 머리를 숙였다는 것은 보이지 않는 것이다. 물론 모두 김연아를 좋아할 필요는 없다. 문제는 아무리 싫어도 근거를 제시하고 비난을 하던 비판을 하여야 한다. 그런데 비난 근거도 없다는 것이다.

방송에서 "한국은 참 이상한 나라 입니다"라는 주제로 공익광고를 하고 있다. 이 공익광고를 보는 동안 정말 한국은 참 이상한 나라라는 게 역설적으로 수긍이 된다. 지원도 하지 않고 훈련할 빙상장도 없는데 김연아 같은 세계에서 유례를 찾아 보기 힘든 완벽한 피겨스케이팅 선수가 나와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따고 있으니 말이다.

더 이상한 나라인 이유는 선수들이 훈련할 공간이 없어 훈련할 빙상장을 만들어 주었으면 좋겠다는 말에 CF도 찍지말라고 하더니 CF로 번 돈으로 스스로 빙상장을 만들라는 이상한 나라임에 분명하다. 한국은 발기자들과 특정세력이 협심하여 김연아 죽이기에 혈안이 되어 있는데, 발기자에 속아 넘어가 김연아를 비난하는 사람들이 넘쳐나고 있다.

미국은 전혀 관계도 없는 머나먼 한국의 보잘것 없는 김연아를 띄우는데 혈안이 되어 명예시민도 만들고, 신지도 않는 스케이티화를 영구보존 전시를하고,  어린이 사전에 등록 시키고, 타임즈는 영웅을 만들고, 유니세프 친선대사도 주고, 롤모델로 삼고 있으니 말이다. 역으로 한국의 한 대회에서 우승한 선수를 자국의 명예시민으로 만들고, 연습용 운동화를 영구전시하겠다고 했다면 한국사람 다수는 쌍수를 들고 미친놈들이라고 이야기를 할것이다. 그 미친짓을 미국은 김연아에게 하고 있는 중이다.


사실 김연아는 한국 스포츠 인으로 뿐만 아니고, 피겨 자체에서도 카타리나 비트 이후에 피겨에서 새로운 혁신 모델을 제시한 개척자이다. 김연아 이전에는 예술성과 기술이 양립하기가 어려웠다. 예술성이 있으면 기술이 떨어지고, 기술이 떨어지면 예술성에 문제가 있었다. 기술을 표현하기에 급급했다고 할 수 있었다. 


하지만, 김연아는 기술은 예술을 표현하기 위한 도구로 만든 최초의 선수였다. 김연아는 예술과 기술을 융화시켜 피겨가 100년 동안 지향하는 예술스포츠로 만들었다. 어쩌면 기술은 당연히 갖춰야할 기본이고 예술로 승화시켰다고 해야 하지 않을까?

관련기사
2010/10/15 - [이슈] - 김연아. 미국 투명유리 진입 장벽 깬 유일한 존재, 하지만..
2010/10/09 - [스포츠] - 김연아 선수전용 빙상장 발언 부끄럽다
2010/10/07 - [스포츠] - 김연아, 고려대 성희롱 피해자와 다른점 있나?
2010/10/06 - [이슈] - 김연아 F학점 성적공개로 본 고려대 삼류 스탠포드 일류인 이유
2010/09/29 - [이슈] - 김연아쇼 명예훼손 IB, IMG 지속적으로 거짓말 하는 이유는?
2010/09/17 - [TV&ETC] - 김연아 한국에선 동네북 욕먹고, 세계에선 롤모델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10.15 17:55

    갓쉰동 님!

    참,,,진솔한 내면에 이야기
    감사드려요
    작은 여성으로 세계를 제패한 여성 우면
    우리는
    그의 혈연이며 아름다운 우리 만족적 기질에
    한 흭이 되었던 이유
    마음에 따뜻한 기립 박수를
    드려요
    고생 자신만이 아닌 둥근 지구를 영혼곳에
    가두어 버린...
    추워요
    감기조심하셔요

    행복은 곁에 있어요
    아름다운
    사랑으로...

  • Favicon of http://blog.seozin.net BlogIcon 서진 2010.10.15 21:38

    좋은 글 감사합니다.. 간만에 들어왔어요 ^^

  • Favicon of https://ilovemytree.tistory.com BlogIcon 걸어서 하늘까지 2010.10.15 22:40 신고

    그렇네요, 아시아 최초라는 수식어는 판에 박은 듯한 느낌이 드네요~`
    더 깊이 들어가서 분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hudie 2010.10.16 00:53

    항상 즐겨찾기 해 놓고 보고 있습니다. 한동안 메인에 뜨지 않아서 '님도 연아한테 실망했나 ',하고 생각했더랬죠. 님글로 인해 어리석은 악플러들도 회개(?)하고 돌아오길 바랍니다. 사실 저도 첨에는 잘 몰라서 뭐가 그리 대단한가 했었는데 지금은 중독상태 입니다. 제일도 제끼고 말이죠. 인터넷에 '김연'자만 보아도 바로 클릭해 버리는 연아이즘이요.ㅎㅎ 악플다는 중생들 쫓아다니면서 연아지켜주는 팬들이 얼마나 고맙고 이쁜지 모릅니다. 저도 힘을 보태기도 하구요.ㅠㅠ . 정말 우리의 영웅 아닌가요? 온갖 간신들의 모함과 어리석은 임금으로 인해 수십 번의 유배를 덩했슴에도 끝까지 조선을 구하신 이순신 장군이 생각납니다. 미운오리새끼(?)는 밖에서 집안의 위신을 세워주는데 쥐뿔도 없이 무지몽매한 오리가족은 죽었다 깨나도 그의 능력과 대단함을 깨닫지 못하고 인정해 주지 않죠. 너무 비약인가요? 하여튼 좋은 글 계속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낼도 즐거운 날 되시길 ~~~~

  • Favicon of https://iloveminc.tistory.com BlogIcon MINC-eh 2010.10.16 14:50 신고

    갓쉰동님의 김연아 선수 관련 글을 잘 읽고 공감하는 한 사람으로
    또, 김연아 선수를 응원하는 이로, 오늘 이 글은 10점 만점에 10점 이애요.
    글이 쉽고 정확해요.

    저는 토론토에 살아요.
    지난 주말에 한 미용실에 들려 머리를 다듬었는데, 그 곳에 김연아 선수의 흔적이 있더군요
    문득 발견 했어요. 미용실 벽에 걸어 놓은 김연아 선수의 싸인액자.
    그러고 보면 그 어린 아가씨가 꿈을 꾸고, 연습을 하고, 공부도하고, 일상의 소소한걸 보냈던 곳인데......
    그런 곳에서 눈물을 흘리고 간것이 너무 안타깝고 머리 자르는 동안 괜히 김연아 선수 생각이 나더군요.

    대인배 김슨생이 엄마와 팀을 이뤄 지금까지 쌓은것들 지키는게 중요한것 같아요.
    이제 막 시작된 그녀의 미국생활 좋은 일만 가득 하길 바라고,
    세계속 한국이라는 브랜드를 더욱 가치 있게 만든 사람중 하나인데, 응원 많이 합시다.

  • paula 2010.10.18 14:02

    답답한 마음을 뻥 뚫리게 하시는 글입니다.

  • 나그네 2010.10.22 14:47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환절기에 건강 잘 챙기세요.

  • Favicon of http://www.pussy-dreams.com/niches/granny.php BlogIcon Granny Pussy 2012.07.21 20:45

    기여한 공로도 인정하여 수상한 것이다. 어쨌든 오초아는 비 미국인으로 장벽을 깬 최초의 선수이다.

  • Favicon of http://mycustomerreview.com/ BlogIcon Lorton 2012.08.08 20:35

    스포츠 우먼상은 경기 외적으로 사회적인 기여와 파급력도 수상의 조건이

  • Favicon of http://letusreckon.com/blog/view/101407/what-do-to-when-food-is-unusual BlogIcon emergency first aid chart 2012.11.26 20:34

    아주 강력한 중범죄에 해당하는 사람에게만 형벌로서 하였다. 조선에서는 5개의 중형이 있는데 사형에 해당하는 대벽이 있고, 남자의 성기를 짜르는 궁형이 있고, 아킬레스건 처럼 발뒤꿈치 힘줄을 짤라 버리는 월형(비형)이 있고, 코를 베어내는 의형이 있고, 머리에 문신을 하는 자자(묵형)이 있다.

  • Favicon of http://jobfriend.net/blogs/viewstory/15511 BlogIcon water emergency indiana 2012.12.04 21:22

    김연아가 수상하기 전에 미국 국적을 제외하고는 2007년 골프여제 로레나 오초아가 최초의 비미국인 수상자가 된다. 오초아의 수상은 경기력 뿐만 아니고 오초아가 멕시코 발전에 기여한 공로도 인정하여 수상한 것이다. 어쨌든 오초아는 비 미국인으로 장벽을 깬 최초의 선수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