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김연아&피겨스케이팅

김연아 폄하? 일본언론 알고 보면 김연아 지킴이, 누가 김연아를 죽이나?

 

김연아가 마오의 조연감?이나 아사다 마오의 들러리 등 김연아 폄하 라는 기사가 한국의 언론과 네티즌을 통해서 재생산 확대되고 있다.

이에 대해서 많은 사람들이 일본과 일본언론에 대해서 분노를 표현한다. 그런데 이는 사실이 아니다.


한마디로 분노의 방향이 틀렸다는 뜻이다.


피겨의 발기사로 유명해 을사오적에 빗대서 발기자 오적에 속한 마이데일리의 김하진이 오역(?)을 하면서 비롯되었다.


김하진은 일본발 기사를 전문으로 취급하는 발기사로 유명하다. 특히 김연아와 일본의 아사다 마오를 엮어서 작문하는 실력은 타의 추종을 방불케 한다.


그래서 김하진의 기사를 볼 때는 항상 주의를 기울려야 한다는 것은 피겨 기사를 보는 사람은 상식에 속할 정도이다.

 

김하진은 김연아가 올림픽이 끝나고 2010시즌 그랑프리 시리즈를 스킵하고 세계선수권 대회만 출전할 것이라고 할 때 김연아에게 반쪽선수라고 하는 전혀 근거도 없는 기사를 송고하기도 했다.
 

“김연아는 지난 동계 올림픽 우승 이후 본인 스스로 선수 생활을 지속하고 싶지 않은 듯한 뉘앙스의 발언을 계속했다. 이에 따라 김연아가 은퇴하는 것 아니냐는 의구심이 지속되어 왔지만 이번 선언에 따라 일단 선수 생활은 계속하는 것으로 결정됐다. 단 연중 계속되는 그랑프리와 부담이 큰 동계 아시안 게임 등에는 참가하지 않고 세계선수권에만 집중하겠다는 것이다.“

 

올림픽 금메달을 딴 선수가 다음 시즌에 그랑프리 시리즈를 스킵하는 건 예사였다. 올림픽과 같은 해에 열리는 세계선수권 대회조차 출전하지 않는다. 그렇다고 해서 그 누구도 김하진 처럼 비난하지는 않는다. 더불어 최근 김연아를 제외한 대부분의 올림픽 금메달리스트는 은퇴를 하는 수순을 밟았다.

 

하지만, 김연아는 은퇴를 하지 않고 올림픽 시즌 세계선수권에도 나오고 있는 특별한 선수이다. 김하진에게 김연아가 반쪽짜리 선수라면 그동안 올림픽 챔피언들은 반쪽도 되지 않는 선수들일 것이다.

 

김하진은 우승 이후 김연아 본인 스스로 선수 생활을 지속하고 싶지 않은 듯한 뉘앙스 발언을 계속 했다고 하지만, 사실 김하진을 비롯한 발기자들이 올림픽 우승 후 귀국도 하기 전에 김연아 은퇴를 들먹이고 김연아 언제 은퇴하나를 두고 기사를 송고했고, 김연아가 귀국하자 제일 먼저 한일은 언제 은퇴할겨냐?라고 물어보는 일이였다.

 

김연아는 당장은 휴식이 필요하고 추후 결정하겠다고 말해도 동어 반복 무한적으로 지속적으로 “은퇴 언제 할꺼냐”라고 물었었다. 그러니 김연아가 은퇴하는 하는 뉘앙스 발언을 한것이 아니고 김하진을 비롯한 발기자들이 은퇴을 종용했을 뿐이고 희망사항일 뿐이다.


사실 피겨선수에게 은퇴라는 말이 의미가 없다. 왜냐 하면 ISU가 특별조항을 만들어  선수로 뛰고 싶다면 뛸 수 있도록 시드배정을 해주는 특혜를 주는 시스템이 만들어 져 있다.

 2010/04/05 - [이슈] - 김연아 은퇴종용 한국언론들의 진의가 궁금하다

최근 피겨 세계선수권이 열리기 전부터 김하진을 비롯한 발기자들이 김연아를 이용해서 기사를 송고하기 시작했다. 발기자들의 특기는 피겨에는 관심이 없다. 단지 유명인 김연아를 이용해서 기사를 쓸 뿐이다. 한마디로 김하진에게 김연아는 그저 기사거리를 제공하는 무한정의 마르지 않는 소스일 뿐이다.


일본 공항에 피겨 세계선수권 대회를 맞이하여 자국선수들의 브로마이드를 건 것을 두고, 김하진은 아사다 마오가 김연아를 마중한다는 전혀 엉뚱한 기사를 쓰기도 했고, 네티즌을 자극하기도 했다.
 


김하진 낚시의 크라이 막스는 일본언론이 김연아를 세계선수권의 들러리라고 했고, 아사다 마오의 조연감이라는 듯이 하였다고 기사를 만들었다. 글쓴이도 해당 글을 읽었고, 김하진 답다는 생각을 하였었다. 김하진 답다는 김하진이 쓰는 기사에서 얻을것이 없다것이고 김하진이 또다시 낚시를 하는 구나 였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해당 기사를 읽고, 일본 언론과 아사다 마오를 비난하기에 급급했다. 또한 이에 동조하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았다. 정신줄 놓은 사람들은 일본 재팬타임즈 언론이 아닌 한국의 기자들와 네티즌이였다. 이유도 따지지도 않고 무조건 빨갱이나, 일본은 나쁜놈이면 해결되는 편한 대한민국임에 틀림이 없어 보인다.
 


김하진은 도쿄에서 열리는 세계선수권에 컴백하는 김연아를 폄하하였다는 근거를 인용한 일본 영자신문 재팬타임즈에는 김연아를 폄하한 구석이 없다. 오히려 세계선수권을 빛낼 선수로 김연아와 엘리사시즈니를 들었다.


세계선수권을 빛낼 김연아가 김하진의 눈에는 세계선수권의 조연이 되고, 일본선수들의 들러리로 만들어 버린 것이다.
 


김하진이 인용한 재팬타임즈는 김연아와 오서의 결별에 대해서 김하진과는 다르게 사실보도를 하고, 추적보도로 오서가 아사다 마오측으로부터 오퍼가 있었지 않았는가?라는 기사를 송고한 적이 있다. 또한, 김연아가 미국 동서궁전에서 훈련 중 니폰TV로부터 도촬을 당했을 때 이를 기사화 한 적도 있다.


하지만, 김하진은 오서와 김연아의 결별에 대해서 사실보도를 한적도 없고, 김연아와 오서가 진실공방이 있다는 식으로 전했고, 도촬사건이 있었을 때 언급한 적도 없다. 있다면 일본 NTV가 공식사과를 한 후 기사화 했을 뿐이다.


김하진이 김연아를 폄하했다는 재팬 타임즈 기사 부분이다.
 

http://search.japantimes.co.jp/cgi-bin/sp20110309it.html


Kim's return will only thicken the plot, with U.S. and Grand Prix Final champion Alissa Czisny also a medal contender.


정상적인 해석이라면 김(연아)의 복귀는 미국, 그랑프리 파이널 챔피언 엘리사 시즈니와 더불어 메달을 따는데 둘도 없이 줄거리(세계 선수권)을 두텁게(빛나게) 할 것이다. 이거나 김연아의 복귀는 세계선수권 대회 줄거리(흐름)을 빛나게 하고, ... 엘리사 시즈니 또한 마찬가지이다 식으로 해석해야 한다. Only thicken the plot는 관용적으로 쓰이는 용법일 뿐이다. 직역을 한다고 해도 김연아를 폄하하고자 하는 부분은 없다.

하지만, 김연아 관련 김하진의 절대 다수의 기사는 김연아를 폄하하는데 할애하고 있다.

 

2011 세계선수권의 김연아에 대한 양극단의 시선 [김하진의 공놀이]

   작년, 2010년 12월 2일 | 마이데일리 | 미디어다음


사실 이번에 김연아가 한국의 가장 전통적인 곡인 '아리랑'을 선보이게 될 것이란 것은 본의 아니게 일찍 알려졌다. 김연아가 그녀의 코치 브라이언 오서와 진실 공방을 벌일 때 오서 코치가 김연아와의 결별 과정에서 새 프로그램곡이 '아리랑' 이라고 밝혔기 때문이다


김연아의 이번 세계선수권대회에서의 전망은 두 가지 시선으로 나뉜다. 긍정적인 시각으로는 유일한 경쟁자였던 아사다 마오가 바닥을 모르고 추락하고 있기 때문에 그녀를 대적할 만한 상대가 없다는 것이다.

김연아의 세계선수권을 4개월 가량 앞두고 새 프로그램에 대한 음악을 공개한 것도 유일한 경쟁자였던 아사다가 추락하고 있는 이 분위기를 틈타 공개한 것이라는 분석도 나왔다.

 

2010/12/03 - [스포츠] - 김연아 ussa후보와 수렁에 빠진 아사다마오를 구하다?

김하진은 오서의 거짓말 자작극으로 끝난 결별사건을 두고도 아직도 오서와 김연아가 진실공방을 벌일때라고 말을 하고 김연아가 그랑프리 시리즈가 끝나고 공개한 지젤을 두고도 " 유일한 경쟁자 였던 아사다가 추락하고 있는 분위기를 틈타 공개한것"이라고 주장하기도 하지 않았던가?

김연아를 폄하하는데 세계 1위인 김하진이 정상적인 언론인 일본의 재팬타임즈를 김하진이 김연아를 들러리로 만들고 폄하했다고 오히려 적반하장 식으로 몰아붙인 것이다.


이에 한국의 언론이 부화뇌동해서 놀아났고, 네티즌들이 놀아난 사건이다. 한마디로 발기자 김하진이 또 한번 낚시를 해서 거국적으로 월척을 낚은 것이다. 김연아를 폄하하는데 일등이 아니라면 서러울 찌라시 김하진이 정론지 재팬타임즈를 졸지에 찌라시로 만든 사건일 뿐이다.


설령 100배 양보해서 재팬 타임즈가 김연아를 폄하했다고 해도, 자국을 우선으로 하는 재팬타임즈를 무엇이라고 해서도 안된다. 김연아 폄하하고, 김연아 죽이기가 세계에서 가장 심한곳이 일본이 아닌 다름아닌 김연아를 배출한 한국의 언론 찌라시 임을 모르는 이는 없다. 오죽하면 김연아의 최대 약점이 대한민국이라는 자조섞인 말이 나왔겠나? 그중에 김하진이 일진이 아니던가 말이다.

2011/03/09 - [스포츠] - 김연아 세계선수권 앞둔 발기자들에겐 피겨는 없고 소모품일 뿐

그런데 사실 이번 사건은 김하진을 비판하기도 주저된다. 왜냐하면 김하진 같은 기자가 나온 이유도 용인하는 사람들이 있기 때문이다. 더불어 일본과 엮으면 사실과 관계없이 무조건 일본을 비난하기 바쁜 네티즌 책임도 있다.

2011년 아시안컵 축구대회에서 기성용이 원숭이 흉내를 내고, 경기장에 있지도 않는 욱일승천기를 보고 흉내를 내었다고 거짓말을 하였는데도 불구하고 일본을 비난하기 바뼜고, 붉은 악마 김연아의 가면을 두고도 악마의 저주라는 전혀 근거없는 말에 비난하기 바뻤던 사람들이 대한민국의 네티즌이였다.

2011/01/28 - [스포츠] - 김연아 일본팬과 대표 붉은악마 김연아를 저주악마로 둔갑시킨 신묘한 발기자들
2011/01/27 - [스포츠] - 욱일승천기 대항 기성용 원숭이 세리머니 막은 박지성은 친일파 매국노?
2011/01/26 - [스포츠] - 기성용 몽키 세리머니와 경기내용도 완패한 한일전, 당연한 이유 있다.

쉽게 속아 넘어가는 네티즌을 두고 낚지 않을 기자들이 과연 몇명이나 되겠는가?

  • 이전 댓글 더보기
  • Favicon of https://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1.03.11 08:31 신고

    김하진이라는 사람이 문제로군요~
    벌써 금요일~ 주말을 멋지게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s://dreamlives.tistory.com BlogIcon 갓쉰동 2011.03.11 08:48 신고

      김하진 같은이가 한 10명 안팎 정도 됩니당. 나머지는 따라쟁이들.. 복사해서 다시 송고하는 기자들이공..

  • 구름 2011.03.11 08:50

    갓쉰동님 오역에 관해선 저도 정정해야 할 부분이라고 생각해서 잘못 보도된 곳에는 글도 남기고 했습니다. 저 뿐만이 아닙니다. 일본은 나쁜놈이면 해결되는 편한 대한민국임에 틀림이 없어 보인다. <이건 비약인 것 같습니다. 영어를 누구나 다 잘 하는것도 아니고 한,일이라서가 아니라 어느 나라라도 그런 기사를 보았다면 좋은 말은 안나올것입니다. 다른 화제에 관해서도 마찬가지입니다. 하나로 몰아붙이시는 건 좀 조심스러운 일 아닐까요. 사족인데..일본언론 알고보면 지킴이라는 것도 재치있는 제목으로 농을 섞은 거라고 받아들일 수도 있지만 일본에서 유학하면서 보았던 것, 지금도 자신들이 불리하면 나오는 언론 태도를 생각하면 쓴웃음이 나옵니다. 연아선수에 관해서 일본 언론이 어떤식인지 잘 알기 때문에. 저팬 타임즈 기사하나로 과분한 칭찬 같다는 생각도 들긴 하지만 이정도야 웃으며 넘길 수 있겠죠. 그냥 덧붙여봤습니다.

    • Favicon of https://dreamlives.tistory.com BlogIcon 갓쉰동 2011.03.11 08:53 신고

      물론 그럴수도 있지만, 비약같지는 않거든요..예시를 했지만, 이보다 더 많습니당.. 글이 길어질까봐 대표적인 두건의 사례만 말했을 뿐이지요.. 그것도 민감한 문제롱..

      오히려 더 많지 않겠어요.. 독도문제도 그렇고, 역사문제도 그렇고, 욱일승천기 문제도 그렇고.. 저는 요즘 말로 무조건 무조건이라고 생각하는데용...

      한번 잘못된 기사로 인해서 이를 수정하는데는 수백배의 노력이 필요하답니당.. 물이 오염되었을때 수백배 양의 물이 필요하듯이...

    • 구름 2011.03.11 09:46

      지금 무조건 일본이 잘못한 것도 없는데 비난한다고 말씀하시는 것인지요. 만일 인터넷 상에서 잘못된 정보가 빠르게 퍼지고 번지는 경우가 있을 시에 거기에 동조하는 사람들이 보여서 그게 전부라 생각하실 수도 있습니다. 다만 그게 다는 아닙니다. 인터넷이 세상의 중심인 듯 넓게 보여도 사실 그런것도 아니고요. 잘 못된 게 있을 경우 정정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아니 전 많이 봤습니다. 또, 잘못된 정보나 발기자가 한국에만 있을까요. 더하면 더했지 덜 하진 않지요.. 아주 가볍고 일부의 예로 모 연예인 관련 한국 기사를 없는 부분을 첨가해서 발기사로 만들어 놓은 게 있었지요. 한국 신나게 욕먹는 가운데 저 혼자 번역 다시해서 댓글 달았던 기억이 떠오릅니다. 수백배의 노력은 좋습니다. 다만 님 생각에 갇히셔서 뭔가를 단정 지으시는 건 조심해야 할 문제이기도 합니다. 이렇게 잘 못된 걸 정정하려고 하는 나라도 드뭅니다. 그래서 때로는 답답합니다. 더 솔직히. 그 무조건 무조건이야가 성립 되는 건 오히려 다른 나라일겁니다. 다른 나라가 그러면 괜찮은거냐, 그런 말은 아니지만 다른 나라에게는 조심스럽고 정확하게 다가가려고 하는 반면에 적절한 비판을 넘어 서는 것도 위험하다는 생각입니다. 덧입니다. 조소가 나오지만 발기자들 참 영어 못하더군요. 영어를 못하면 섣불리 번역을 해선 안될텐데 인터넷 기자하기 쉬운 것 같아요. 다른 해외 번역 기사도 제대로 된 걸 본 기억이 거의 없습니다. 그 중에 있던 칭찬 조차도 제대로 해석하질 못하고 인용하고 있는 경우도 봤고 다만 그런 발기자들도 다 정해져 있긴 하더군요. 제 변변찮은 의견을 적어보았지만, 발기자에 대해 꼬집어 주신 거 감사드립니다. 실례했습니다.좋은 하루 보내세요.

  • Dream바이러스 2011.03.11 09:27

    최준용 기자랑 매주 토요일 밤
    같이 수타벽수에 앉아
    된장라떼 그랑데 마시며 스터디 하는건 아닐까요?
    하는 짓이 비슷해서 ㅎㅎ

  •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11.03.11 09:34 신고

    그간 좀 바빠서 오래간만에 들렀습니다. 좋은글 잘보고갑니다.

  • 푸른봉황 2011.03.11 09:39

    꼴뵈기싫은 찌라시 몇 잘라주세요.라고 해서 잘릴게 아니니 어쩔수없다고 봅니다.
    찌라시에 대한 네티즌의 압뷁이 계속 된다고 해도 잘릴것같지 않은데
    솔직히 그런 운동 생긴다 한들 꾸준히 유지될것같지도 않거든요.

    어쨋던 그건 그거고
    일본신문이 적당히 깟다면 모르겠지만
    권위있는 신문에서 근거없는 거짓부렁을 했다거나 심각하게 깠다면 그건 우리나라 네티즌들이 대놓고 발끈할수있는 문제라고 생각되네요.

    근데 톡 까놓고....ㅋㅋㅋ 진짜...
    일본언론이 김연아 지킴이는 아니지 않나요?

  • topaz 2011.03.11 09:49

    김하진기자의 기사가 쓰레기 인것은 이번주에 처음 알았습니다..
    김연아 기사에 기쁜마음으로 클릭해서 읽었더니 전부 김하진 소설이기에
    이름을 기억해두고 여기저기 블로그를 보니 읽어서는 안되는 사람의 기사였던군요..

    갓쉰동님의 글은 좀 과격해서 100프로 찬동할수는 없지만
    때로는 이런 글이 속이 시원해질때가 많습니다...

  • ㅇㅇ 2011.03.11 10:38

    경기장에 육일승천기 있었습니다. 보기는 했습니가???

  • 그링가 2011.03.11 12:51

    재팬타임즈의 ‘Anticipation builds’부분의 기사 전체를 봐라.
    문제의 문장은 연아선수가 그랑프리를 skip했다는 것과 안도, 아사다, 무라카미에 대한 기대를 나타낸 뒤에 적은 글이며,
    직역을 해도 ‘will only thicken the plot’는 ‘줄거리를 재미있게(복잡하게) 할 뿐일 것이다’라고 번역하는 것이 ‘정상’일 것이다. 그래서 ‘조연론’, ‘폄훼론’이 나온 것이고...
    즉, 너의 해석이 ‘정상적인 해석’이 아니란 것이다. 문장 어디에 ‘빛나게’하고란 말이 있냐?
    Ballogger인 넌 영어에 대해서 아는 척 할게 아니라(ISU Communication 1629를 통해서 너의 영어 실력을 나는 확실히 알고 있지만) 국어 실력부터 쌓는 게 먼저라고 생각한다.
    위 글 중 ‘김하진은.....작문하는 실력은 타의 추종을 방불케 한다.’ 라는 글이 국어냐?
    ‘방불’하고 ‘불허’가 구분이 안 되냐? 또 ‘두 단어 다 불자가 들어 있는뎅...’ 그럴래?
    하나를 보면 열을 알 수 있다라는 속담이 생각난다.

    • 꼭 이렇게 2011.03.11 15:47

      문장 하나하나에 딴지 거는 놈들이 있다니깐..
      정작 글 전체적인 핵심은 피하면서..

    • 그링가 2011.03.13 09:57

      난독증있는 놈의 댓글 무시.

  • 익명 2011.03.11 13:47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www.smpark.kr BlogIcon 풀칠아비 2011.03.11 16:19

    오랜만에 찾아뵙습니다.
    즐거운 날들 이어가시기 바랍니다.

  • 음.. 2011.03.11 17:57

    발기자의 글에 낚여서 클릭수 높이고,댓글수 늘려주는 울네티즌들도 조금은 반성을 해야 할
    듯여.. 하지만 일본 언론이 김연아 지킴이는 아니져..

  • 김영광 2011.03.11 23:04

    우선 저는 갓쉰동님의 블로그팬이라고 말씀드릴수있읍니다. 이번 문제가된 상기기자님의
    기사인용및해석은 정확하다고생각합니다. 상당한영어해석실력을 갖고 계십니다.

  • 연아왔숑 2011.03.21 17:42

    한국언론 병맛 맞지만..일본언론이 김연아 지킴이라는 말만들어도 속이 울렁.ㅋ

  • 정상수 2011.05.21 01:46

    배움이 짦거나 혹은 배우지 못해서 그런게 아닐까요? 배움이 짧다보니 귀도 앏고 눈도 근시안이 되고...
    영어 해석도 제대로 못하면서 남의 글 번역할 생각을 했으니... 재대로 된 번역이 될 수가 없죠.
    아마도 구글번역기를 돌려서 번역한 글을 그대로 인용해서 기서를 작성하는 전형적인 제자리 걸음 기자인 듯

  • Favicon of http://www.pussy-dreams.com/ BlogIcon http://www.pussy-dreams.com/ 2012.07.14 15:52

    이 필요하고 추후 결정하겠다고 말해도 동어 반복 무한적으로 지

  • Favicon of http://blogskinny.com/?p=Recent BlogIcon Berkebile 2012.09.08 16:51

    를 중계하는 것이 아닌 김연아가 출전하는 대회만 말이다. 또한, 김연아가 출전하는 대회라고 할지라도 김연아가 출전하는 순간부터 경기를 중계했다.

  • Favicon of http://michelenash98.multiply.com/journal/item/8/Creating_A_Great_Urban_Surviv.. BlogIcon survival meals recipes 2012.11.01 17:42

    그래서 진짜로 무언가일 이 화제를 나가 나를 생각하는 결코 이해하지 않을 것이라는 점을 당신 발표

  • Favicon of http://www.flyindogrecords.com/ BlogIcon portable fencing for dogs 2012.11.08 15:56

    중계하는 것이 아닌 김연아가 출전하는 대회만 말이다. 또한, 김연아가 출전하는 대

  • 작가가 어릴 적 애마부인을 무척 사랑했던 모양이다. 시도 때도 없이 세령과 김승유를 말에 태우니 말이다

  • 그러니 김연아가 은퇴하는 하는 뉘앙스 발언을 한것이 아니고 김하진을 비롯한 발기자들이 은퇴을 종용했을 뿐이고 희망사항일 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