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역사IN드라마/계백

계백, 김춘추 결혼동맹 의자왕에게 아내 팔아넘긴다? 사실은


 계백에서 의자는 태자가 된다. 이때가 632년이다.


이듬해 계백은 무왕과 의자의 계략에 의해서 거열성의 군관으로 있다가 신라의 김유신의 동생 김흠순이 2천의 군사로 지키던 서곡성을 20명의 군인으로 공취하였다며 영웅이 된다.

가잠성 전투에서는 50명을 투입하고 몇 만의 군대가 있다고 뻥을 치더니 이제 아에 20명으로 2천의 군사를 무찔렀다고 대놓고 시청자를 우롱한다.


광개토태왕에서는 200여 군사로 수백이 지키고 있던 거란이 점령한 성을 빼앗었다고 사기를 치기도 한다.

시청자들이 아무리 봐도 몇십명 밖에 안되는 초등학교 교내 기마전을 보는것 같이 너무 심한 전쟁신이 아니냐고 비판을 하니 대놓고 그래 수십명 수백명이 성을 점령했다고 대놓고 사기질이다.

이때 의자는 신라 서라벌에 들어가 김춘추와 당항성을 두고 같이 사용하자는 협상을 한다.


하지만, 김춘추는 당나라 이세민이 건내준 모란도를 의자에게 주고, 의미를 해석하게 하고 정확한 뜻을 해석한다면 의자를 만나 협상하겠다고 말을 한다.
 

의자와 은고와 흥수, 성충은 모란도는 단순히 이세민이 신라에서 선덕여왕이 여자로서 왕이 된 것을 모독하기 위한 수단이 아니라고 해석하고, 모란도를 받고 선덕여왕이 쓰러진 이유는 신라 귀족들의 충성경쟁을 시험하기 위한 것이라고 의미를 해석한다.

하지만, 선덕여왕이 왕일때 모란씨 서되와 모란꽃 그림을 선물 받지 않았다. 진평왕 시절 선덕여왕이 어릴적에 진평왕에게 선물 한것이다.  


모란꽃 서되에 대한 해석은 아래 글을 참고 하기 바람.


2009/10/19 - [역사이야기] - 선덕여왕, 모란꽃 이야기는 나왔다? 나온다? 사실은
2009/07/23 - [역사이야기] - 덕만의 자격지심, 모란씨 서되

2009/07/24 - [역사이야기] - 선덕여왕, 지귀와 덕만 공주시절(?) 영묘사에서 만나다.


김춘추는 의자왕자의 해석이 정확하다고 하면서 본격적으로 당항성을 두고 협상을 하자고 한다. 다만, 김춘추는 의자왕자에게 자신은 언젠가는 왕이 될 것인데, 자신의 딸 용보와 결혼을 한다면 당항성을 백제와 같이 사용할 수 있다고 말한다.


도대체 백제가 무엇이 아쉬워서 빼앗긴 당항성을 같이 사용하자고 할까? 대당 교역로가 없어서 그랬을까? 백제에겐 당항성이 없더라도 대당교역로는 있다. 다만 신라가 당항성이 없으면 대당교역을 할 때 보다 멀리 해상교역로가 필요할 뿐이다.


하지만, 계백이 서곡성을 점령했다는 말을 전해 듣고 의자왕자 일행은 서라벌을 벗어나 서곡성과 거열성을 통해서 백제 사비로 돌아온다.
 

거창 거열성

합천 대야성

진주 광의의 진주목 거열성



633년경에 백제가 거열성을 확보하고 있었을까? 천만에 만만의 말씀이다. 642년 7월 대야성 인근의 신라 40개성을 함락시키고, 642년 8월, 백제 윤충이 대야성(합천)을 점령하기 전까지 거열성은 신라 수중에 있었다. 거열성은 광의적인 해석으로 경상도 진주부에 해당하고 협의로 해석할 때는 경남 거창지역으로 비정한다.

 

가을 7월에 왕은 친히 군사를 거느리고 신라를 쳐서 미후성(獼猴城) 등 40여 성을 함락하였다. 8월에 장군 윤충(允忠)을 보내 군사 1만 명을 거느리고 신라의 대야성(大耶城)을 공격하였다.
- 백제 의자왕 2년 642년


드라마 광개토태왕에서도 405년 광개토태왕 시절 빼앗은 후연의 요동성을 광개토태왕이 고국양왕 386년 태자 이전에 요동성을 지키는 것으로 그리고 있다. 요즘 사극들은 하나같이 문헌고증조차 하지 않고, 자신들 맘대로 지명을 갖다 붙이고 세월도 자신들 맘대로 선후가 바뀌게 미래에서 과거로 진행되기도 한다.
 

2011/09/25 - [역사이야기] - 공주의 남자, 광개토태왕, 계백, 사극 문헌고증 파괴해야 시청률 오른다?
2011/09/05 - [역사이야기] - 광개토태왕, 광개토태왕이 없다. 사갈현을 대구세계육상선수권 대표로?
2011/09/04 - [역사이야기] - 광개토태왕, 동북공정, 독도침탈보다 부끄러운 고구려 창조하기?
2011/08/22 - [역사이야기] - 광개토태왕, 담덕이 부끄러운 KBS, 동북공정보다 못한 이유
2011/08/07 - [역사이야기] - 광개토태왕, 담덕 29살에 왕위에 올랐다? 이팔청춘은 28세인가?

드라마 계백도 참으로 이상한 드라마이다. 계백은 김유신의 생구가 되고, 가잠성을 공취할때는 가잠성 성주가 알천이었고 김유신을 이긴다. 이제 서곡성 성주는 김유신의 동생 김흠순이고 계백은 형제를 이긴 거라고 한다. 계백은 너희 형 김유신에게 이리 계백이 서곡성을 빼앗았다고 전하라고 말한다.


드라마 설정 상 거열성에서 서곡성이 지척 간으로 그리고 있지만, 서곡성이 어디인지는 대한민국에서 아무도 모른다. 분명한건 633년 8월 백제가 신라 서곡성을 공취했다는 기록밖에 없다.  그것도 13일동안 공격해서 겨우 빼앗은 성이다. 계백이 20명으로 서곡성을 빼앗을 수 없다는 것이다.

무왕 34년(633) 가을 8월에 장수를 보내 신라의 서곡성(西谷城)을 공격하여 13일만에 함락하였다.
선덕왕 2년, 8월에 백제가 서쪽 변경을 침략하였다.

 



633년경 의자왕자는 김춘추와 만났는데 김춘추는 602년생으로 의자보다 조금 어린나이가 분명해 보인다. 그런데 김춘추는 수염이 덥수룩하고 33살인 의자왕자는 수염 한 자락 없다. 백제는 나이가 먹더라도 수염을 기르지 않는 모양이다.
 

2009/11/27 - [역사이야기] - 선덕여왕, 김춘추(유승호)와 닮은 신라 토우?
2009/11/26 - [역사이야기] - 선덕여왕 사신도에 나타난 김춘추?
2009/11/26 - [역사이야기] - 선덕여왕 40살 김춘추 유승호 늙지 않는 이유? 아내 보량때문 그렇다면 64살 비담 김남길 늙지 않는 이유는?


MBC드라마 <선덕여왕>에서 유승호가 맡은 김춘추는 40이 넘어서도 수염 한 자락 없었다. 그런데 드라마 계백에서는 김춘추와 의자왕자의 설정이 바뀐 것이다. 도대체 일관성이라고는 찾아보기 힘들다. <공주의 남자>에서나 <무사 백동수>에서도 마찬가지다.

특히 유승호는 수염 알러지가 있는듯하다. 등장하는 사극마다 나이에 걸맞지 않게 파르라니 말끔하니 말이다. 주연급이면 수염이 없고, 주연급이 아니면 계백의 형으로 나오는 문근처럼 20대에도 수염은 기본인가 보다. 고증보다는 주연급 배우들을 위한 배려인가?


계백에서 김춘추는 자신의 동생 용보낭주와 결혼을 한다면 동맹을 성사시키겠다고 말을 하한다. 용보라는 이름은 박창화의 <화랑세기>에서만 나오는 인물이다.


그런데 용보는 비보랑과 덕명사이에 태어난 홍주를 어머니로 두고 있다. 덕명은 진흥왕과 대가야 이뇌왕의 딸 월화공주 사이에 태어난다. 김춘추의 어머니는 진평왕의 딸인 천명공주이고, 아버지는 김용춘(김용수)이다. 김춘추의 아버지가 정확히 누구인지 알고 싶다면 다음 아래

천명만 알 수 있는 김춘추의 생부(용수?,용춘?)

글을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그동안 정설로 굳어진 일들이 얼마나 고증없이 잘못되었는지 아시게 될 겁니다.


어쨌든, 드라마 계백은 족보에도 없는 김용춘의 동생 용보를 등장시키고, 용보를 의자와 맺어주려고 하고 있다. 은고는 의자왕자에게 용보를 받아들일 것을 요구하지만, 의자왕자는 은고에게 내가 은고 너를 여자로 생각하는데 은고 너는 계백만을 생각하고 나 의자왕자를 남자로 생각하지 않는다고 타박을 한다.


드라마 계백은 백제가 망한 이유를 계백의 여자 은고를 빼앗아 비로 세웠고, 계백에 대한 질투가 백제를 망하게 하였다고 만들고 싶은가 보다, 그렇다고 해서 드라마 계백이 여성주의 사극인 <공주의 남자>에서 처럼 멜로가 주가 되는 드라마도 아니다. 좀 더 은고, 계백, 의자왕자의 삼각관계를 처음부터 다뤘다면 조금 더 인기가 있었을 지도 모른다.


문제는 김춘추의 동생 용보이다. 용보는 위에서 언급했지만, 김춘추의 동생이 될 수가 없다. 용보는 김춘추의 동생이 아닌 마누라다. 김춘추와 용보는 마득과 차득을 낳는다. 신라의 족보가 아무리 물구나무가 서 있더라도 자신들 나름대로 룰이 있었다. 김춘추가 아무리 막장이라고 해도 자신의 마누라를 동생이라고 속이고 백제 의자왕자에게 팔아넘기겠는가?


아무리 인기가 있는 드라마의 대사도 시간이 지나면 잊혀진다. 하지만, 잘못된 상식과 잘못된 역사는 남는다. 과학은 침대가 아닐지라도 침대는 과학이다. 역사도 과학이다.
 
2011/10/05 - [역사이야기] - 공주의 남자, 김승유, 이시애와 수양대군 죽이고 왕이 될까?

2011/10/03 - [역사이야기] - 공주의 남자, 사육신 박팽년 수양 왕 될때 경회루 투신사건 사실일까?
2011/09/30 - [역사이야기] - 공주의 남자, 경혜공주 아들 정미수 경혜공주 똥도 먹은 효자였다. 정종 죽을때 7살
2011/09/30 - [TV&ETC] - 공주의 남자, 정종 죽고 경혜공주 공노비 된건 김승유 신묘한 계책?
2011/09/30 - [역사이야기] - 공주의 남자, 정종과 경혜공주 복중 아기 정미수 유복자될까? 사실은 이산 정조가 알고 있다
2011/09/29 - [역사이야기] - 공주의 남자, 경혜공주 노비될까? 사실은 정조만 알고 있었다.
2011/09/27 - [역사이야기] - 계백, 부여복신, 무왕과 의자왕 어머니 선화공주 사랑 없었다 증언하다?
2011/09/21 - [역사이야기] - 계백, 의자왕, 반란 실패한 사택비 죽고, 교기 왜로 쫓겨난다?
2011/09/21 - [역사이야기] - 계백, 의자왕, 계백 백제 패망후 왜 천황 될지도?
2011/09/06 - [역사이야기] - 계백, 동명제 초혼관 의자, 교기와 흥수는 왜 왜색풍 옷을 입었나? 사실은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