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도

선덕여왕은 사극판 트루먼쇼 덕만의 뿌리찾기에 이은 비담의 뿌리찾기 선덕여왕 31회에서 문노와 소화의 대화를 들은 비담은 자신이 덕만과 결혼할 수 있었던 사실을 엿듣게 된다. 공주와 결혼할 수 있는 신분이라면, 비담은 자신의 출신성분이 낮은 천민이나 평민계급이 아니라는 사실을 감각적으로 인지하고 있다. 32회에서 비담은 문노를 찾아가 두번째 문제는 무엇을 낼것인지 궁금하다고 한다. 비담이 문노를 찾아간 목적은 자신의 부모가 누구인지 묻고 싶었던 것이다. 이를 주저하며 그저 비재의 이야기를 한다. 누구나 부탁을 할때 일상적인 문제부터 꺼낸다. 오늘 날씨 좋지? 또는, 요즘 건강은 어때? 등 자신의 속내를 주변이야기로 시작하는 것이 상례이다. 그러면서 비담은 화랑이 되고 싶다고 한다. 화랑이 되기 위해서는 출신성분을 알아야 한다. 귀족.. 더보기
'선덕여왕', 납량극보다 섬뜩한 비담, 그리고 선덕여왕 31회에서 덕만(이요원)이 만나도 만날수 없었던 소화엄마를 만났다. 이제 소화(서영희)를 죽음에 몰았다는 자책에서 벗어날수 있는 덕만이 복수를 하겠다는 믿음도 사라지는 것인가? 미실은 더이상 이용가치가 없다는 소화를 살려두려고 했지만, 어찌하여 미실(고현정)의 부하들은 소화를 죽이려 하였을까? 미실파의 균열이 보이고 있는 것은 아닌가? 미실파는 사다함의 책력을 찾을때 서로 의심하고 미실의 뒤를 캤었다. 칠숙이 진평왕시기에 이찬의 직위를 얻을 수 있었던 배경으로 덕만의 의붓어미인 소화를 살려주었기 때문이라고 설정하고 싶은 것인가? 아니면 덕만의 이름처람 덕이 충만하였기 때문인가? 어째든 칠숙(안길강)이 정계에 진출하는 과정을 어떻게 풀어갈지 궁금해진다. 전면에 등장하는 문노 소화는 덕만에게 자신이.. 더보기
밝혀진 덕만의 정체와 출생일 그리고 이병훈의 위트 미실은 월식을 예언한후 가야파의 수장인 김서현의 지지세력인 가야유민(?)을 축출하고, 김서현을 회유하는 목적으로 세종/미실의 자식인 하종의 여식인 영모와 결혼을 시키고 풍월주를 제의한다. 드라마 선덕여왕에서 이하나의 이야기 속에 얼마나 역사와의 괴리를 느낄수 있는 지 다음을 살펴보면 잘 알 수 있다. 화랑세기에서 세종/미실의 아들인 11대 풍월주 하종 여식인 영모와 결혼을 한다. 하지만 그당시에는 당연한 귀결이다. 일단, 화랑세기의 의하면, 김유신은 용화화랑에서 14대 풍월주 호림에 이어서 612년 18세에 15대 풍월주에 오른다. 그리고 영모를 원화로 내세운다. 김유신은 595년 생이니 612년이 된다. 이때는 선덕여왕에서 열연중인 문노, 미실, 세종, 설화랑은 죽고(606년)도 7년후의 일이다. 글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