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인종

jtbc 뉴스룸 손석희 사과 손석희 답지 않은 비겁한 변명 독수독과 넘을 공익없는 이유는, jtbc 뉴스룸 손석희 답게 경향신문 사과해야 jtbc 뉴스룸 손석희 사과 손석희 답지 않은 노무현 독수독과 뛰어넘는 공익 없어 비겁한 변명인 이유 - 손석희 답게 경향신문에 진솔한 사과해야 jtbc 뉴스룸 손석희는 성완종 녹음 파일 공개를 하면서 공익을 이유로 경향신문의 우려와 유족의 우려는 무시하고 공개했다. 사실 성완종 녹음파일 공개는 경향신문에서 예고된 사항이었다. 그런데도 JTBC 뉴스룸 손석희가 무리하게 경향신문의 경고와 성완종 유족의 우려를 무시하고 공개한 합리적인 해명이 없었다.. 손석희는 공익을 우선을 들었고 성완종 녹음파일이 검찰에 입수 됨으로서 공공재로 성완종 녹음파일이 전환되었기 때문에 공익적으로 무리가 없다고 말했다. 하지만, 검찰이 입수를 한다고 모두 공공재가 되지는 않는다. 손석희의 변명을 받아들이더라도 경향신문에서 녹음한.. 더보기
jtbc 뉴스룸 손석희 성완종 녹음파일 공개 초심잃은 이유는 jtbc뉴스룸 손석희 세월호 사건 때도 뜨거워 이성 끈 놓은 적 많아 jtbc 뉴스룸 손석희 성완종 녹음파일 공개 초심잃고 조급증 무리수 - jtbc 뉴스룸 손석희 경향신문 말고, jtbc 뉴스룸 세월호 사건 때도 가슴은 뜨거워 이성 끈 놓은 적 많아 jtbc 뉴스룸 손석희는 경향신문 성완종 녹음파일 공개 방송해서 물의를 일으키고 있다. jtbc 뉴스룸 손석희는 가끔가다 가슴이 너무 뜨거워 이성의 끈을 놓는 경우가 있다. 대표적인 예는 세월호 사건과 이종인 다이빙벨의 논리적 모순을 지적하지 않고 알 권리와는 무관하게 비과학적인 접근으로 희망 고문한 적도 있고 세월호 사건에서 다이빙벨 논란 을 촉발 시켰다. 세월호 사건에서 골든타임에 대해서 알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희망고문을 했다. 이에 대해서 손석희나 JTBC가 사과했다는 말을 들어보지 못했다. 사실과 희망은 전혀 다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