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갓쉰동 꿈꾸는 삶

꽃보다 할배 그리스편 더이상 좋을수 없어 우려스럽다? 꽃보다 할배 시즌제여서 다행인점은

 

꽃보다 할배 그리스 편이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꽃보다 할배 그리스편은 이전 꽃보다 할배 시리즈보다 많은 이슈를 만들어 내었다

 

꽃보다 할배 그리스편 이슈의 중심에 최지우가 있었고,

 

꽃보다 할배 그리스편은 최지우 이서진과 썸과 쌈의 관계는 언론의 초미의 관심사를 만들어 냈다.

 

그래서 꽃보다 할배 그리스편은 기본 컨셉을 무너트리고 초심을 잃어버리지 않았느냐는 우려를 자아냈던 것도 사실이다. 꽃보다 할배가 아닌 꽃보다 연인이냐는 비아냥을 받은 것 또한 사실이다.

 

하지만, 꽃보다 할배 여타 시리즈보다 재미가 있었던 이유는 최지우 역할이 지대했고 어찌 보변 이서진과의 캐미는 둘째일 만큼 최지우는 꽃보다 할배를 재미있게 만들었다.

 

최지우 끊임없이 꽃보다 할배들을 편안하게 해주려 노력했고, 설날에는 직접 떡국을 끓이는 수고도 마다하지 않았다.

 

지우가 예능에서 예능감을 감을 보인 때는 12일에서 여자 연예인 특집으로 기성 고정관념을 뒤집는  내숭과는 거리가 있는 민낯을 보이면서 최지우를 다시 보는 계기가 되었다.

 

1 2일 피디 나영석과 인연으로 삼시세끼 게스트로 출연하여 또다시 예능감을 폭발시켰다.

 

그 결과가 꽃보다 할배 그리스편에서 최지우가 출연하게 되었고 이서진과 이전에 보인 삼시세끼에서 보여준 캐미가 꽃보다 할배를 보다 충만한 예능이 되지 않았을까? 

 

10일 여정의 꽃보다 할배 그리스펀은 출연자들 조차도 어떻게 10일이 이렇게 빨리 지났는지 모르겠다고 할 만큼 최지우는 꽃보다 핣배에서 심심할 틈을 주지 않았다.

 

꽃보다 할배 그리스편은 역사적인 유물로 인해서 볼거리가 많았고 여타 도시보다는 많은 사람들이 사전지식을 많이 알고 있었지만, 나영석 피디는 보다 심층적인 내용으로 그리스편을 풍성하게 만들었다.

 

그리스는 신화의 나라일 만큼 스토리텔링이 있는 관광지로 그리스 국내 총생산량의 15%이상을 차지 할 만큼 관광산업이 그리스 미래를 결정할 만큼 크다고 하겠다.

 

그러니 그리스에서 한국에서 온 꽃보다 할배 팀을 이용해서 한국 관광객 유치에 관심 있었을 것이다. 그리고 꽃보다 할배는 이를 잘 이용한 것 같다.

 

최근 그리스는 2000년 올림픽 개최를 즈음해서 그리스 전역에 산불로 관광산업이 타격을 입었고 올림픽 개최 비용을 감당하지 못하고 부채를 과도하게 지며 최근에 모라토리움을 선언하고 유로존에서 탈퇴를 감행할 만큼 어려움에 직면했다.

 

 

 

그런데 그리스가 진짜 어렵게 된 이유는 고소득층에 대한 과세가 투명하지 않고 지하경제가 과도하게 커서 생긴 문제인데도 불구하고 그리스 부채를 과도한 복지때문이라고 허위사실을 퍼트리며 대한 민국 복지논쟁에 이용하는 측면이 강했다.

 

더불어 과도한 복지로 인해서 그리스가 게으르다고 말하는 이가 있어 복지를 하면 게을러 진다고 말하고 있지만, 그리스는 실제 OECD국가중에서 주당 근로시간이 과도한 것으로 들어났다.

 

한마디로 일을 열심히 하지만, 시민들에게 돈은 극히 적게 들어가는 구조로 양극화가 극심하다는 것을 알 수 있는 것이다.

 

최근 그리스는 관광산업에서 부가가치세를 증액하는 결단을 내렸는데 부가세는 간접세로 직접세와는 달라 일반 시민들에게는 과도한 증세가 되어 관광산업 관련자들은 그리스 관광산업을 망하게 하는 지름길이 아닌가 하는 우려를 자아내게 하고 있다.

 

최근 관광산업 증진의 추세는 비과세를 하는 면세점을 늘리는 추세에 있고 관광자들의 편의를 최대한 보장하는 방법으로 전환되고 있는데 그리스는 이에 역행하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물론, 대한 민국도 면세점을 대기업에게 몰아주어서 그들의 배를 불리는 정책을 펴고 있는 것 처럼 그리스는 있는자들의 천국이 되어 버렸고, 그들의 탈세를 서민들의 증세와 간접세증세로 메우는 반복된 과정에 있고 관광산업 부가가치세 인상은 화룡첨점이라고 할 수 있다.

 

한국도 세금 부족을 서민들의 주머니를 터는 담뱃세 인상을 단행하고 월급쟁이 주머니를 터는 방식으로 진행되는 것은 그리스와 마찬가지다.

 

사실 그리스나 한국과 다른점이 별로 없다. 위정자들이 자신들의 주머니를 채우는 일에는 열성적이지만, 자신들의 주머니에서 세어나가는 돈에 대해서는 과도하게 광분해서 정치적 공세를 강화한다.

 

어쨌든 꽃보다 할배 그리스 편은 최지우 투입으로 잃은 것은 하다도 없는 금상첨화 였다. 문제는 꽃보다 할배 그리스 편의 성공으로 인해서 눈높이가 높아진 시청자를 다음 시즌에서 어떻게 충족시킬 수 있을지 모르겠다.

 

한번 눈높이가 높아진 시청자들의 요구에 부응하려면 보다 더 나은 컨셉를 만들어 내야 하는 부담감이 생긴다. 꽃보다 할배 그리스편이 꽃보다 할배를 기획한 의도와는 다르게 흘러간 것처럼 말이다.

 

그나마 다행인 것은 꽃보다 할배는 시즌제로 인해서 한 템포 쉬어 갈 수 있는 장치가 있어서 좋지 않을까? 만약 꽃보다 할배가 시즌제가 아닌 매주 하는 프로였다면 시청률에서 심대한 타격이 생기지 않았을까

 

 

[TV&ETC] - 꽃보다 할배 최지우 아프로디테 디스? 꽃보다할배 최지우 이보다 좋을수 없다 꽃보다할배 윈윈인 이유는 

[TV&ETC] - 꽃보다 할배 이서진 최지우 쌈&썸 보다 꽃보다 할배 최지우 투입 금상첨화인 이유 

[TV&ETC] - 옹달샘 기자회견 반사회적 인격장애 격리해야 하는 이유 옹달샘 기자회견 내갈길 갈래 선언 비하가 웃긴다? 

[TV&ETC] - 꽃보다 할배 그리스편 이서진 최지우 이유있는 쌈 꽃보다 할배 그리스편 이서진 최지우 평범 속에 찾은 재미 

[TV&ETC] - 꽃보다할배 그리스편 최지우 이서진 가이드 차이 이유는 꽃보다할배 최지우 신구 아버지 배려 

[TV&ETC] - 꽃보다할배 그리스편 최지우 이서진 케미 박근형 꽃보다 할배 초심 우려 현실 된 결정적 이유

 

구글광고자리

 

 

 

Posted by 갓쉰동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더불어 사는 세상을 꿈꾸며.. 산다는 것은 꿈을 꾸는 것 시사 사회 문화 스포츠 평론
갓쉰동
11-29 08:10
Yesterday37
Today10
Total12,306,979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