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모니터

드레스 색깔 논란, 과학아닌 감성, 그림판 드레스 색깔논란 잠재워 드레스 색깔 논란, 과학아닌 감성이 이유, 그림판이 드레스 색깔논란 잠재운다 드레스 색깔논란 종식 당신도 쉽게 알수있는 그림판 아도비도 속인 상술 드레스 색깔 논란의 핵심은 과학이 되어야 하지만, 색을 보는 감성의 문제다. 드레스 색깔논란을 불러왔던 8만 5천원 짜리 드레스는 30분 만에 재고를 털어 냈다고 한다. 물론, 재고가 30벌 밖에 없으니 상술이라고 하기에도 어정쩡하기는 하다. 드레스 색깔논란 핵심은 파검 VS 흰금으로 나눠져 파검흰금 다양한 의견이 나왔다. 드레스 색깔논란? 그림판알면 너무쉬운 드레스색깔. 드래스색깔은 보기 나름 드레스 색깔논란? 종식 아도비도 속인 상술? 드레스 색깔은 마음이다 드레스 색깔논란 확산은 이 드레스 색깔은 어떻게 보이세요라는 케이틀린 멕네일의 질문으로부터 전세계와.. 더보기
드레스 색깔논란 당신도 쉽게 알 수 있는 그림판 아도비도 속인 상술 드레스 색깔논란 종식 당신도 쉽게 알수있는 그림판 아도비도 속인 상술 드레스 색깔논란을 불러왔던 8만 5천원 짜리 드레스는 30분 만에 재고를 털어 냈다고 한다. 물론, 재고가 30벌 밖에 없으니 상술이라고 하기에도 어정쩡하기는 하다. 그런데 해당 드레스 색깔논란의 본색이 어떠냐와는 별개로 드레스 색깔이 어떻게 보이느냐는 과학적인 접근이 아닌 감성적인 질문이다. 색이란 빛의 파장의 다른 말이다. 가시광선에 해당하는 색이나 빛은 일정하다고 규정하고 있다. 파장이 긴 붉은색으로부터 파장이 짧은 자(보라)색으로 구성되어 있고 이들 색깔처럼 보이는 파장이 인간은 색이나 빛으로 인식하는 것이다. 하지만, 색을 보고 느끼는 인간은 감정에 따라 같은 색이라도 다르게 보인다. 더군다나 간섭현상이 있고, 드레스를 자세히.. 더보기
납량 단골 구미호 지금도 우리와 살고 있다 - 구미호 여우누이뎐 2010년 7월 5일 부터 KBS 납량특집으로 월화요일 밤 을 하는데요. 한국 방송에서 구미호는 여름만 되면 단골 손님이 되어 외전 영화와 드라마, 리얼버라이어티 예능프로로 여름밤을 장식을 합니다. 구미호 누이뎐에서는 아역 김유정과 서신애가 구미호 배역을 합니다. 구미호 캐릭터를 해서 성공한 배우도 있고, 실패한 배우들도 있어서 이전 구미호들과 비교되기도 합니다. 예전에 춘향과 구미호 주연 배우는 당대 최고의 배우이거나 성공이 보장되는 배역이였습니다. 대표적인 구미호는 한혜숙, 김미숙, 장미희, 선우은숙, 송윤아, 고소영, 김태희, 박시연, 한예슬 등이였다. 사극에서는 동이의 장희빈 처럼 여배우의 비교 대상이다. 사람마다 다르지만, 대다수는 역대 최고의 구미호로 장미희와 고소영을 꼽기도 한다. 서구에서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