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칼린

95점 김연아, 75점 아사다마오 세계선수권 라이벌? 차리리 욕을 해라 김연아가 여론조사기관 모노리서치 여론조사에서 23%의 응답을 받아 압도적으로 2010년 화제의 인물 1위를 차지 했다. 2위는 이명박으로 15%, 3위는 14%를 차지한 박지성이 차지했고, 추신수와 KBS 남자의 자격 하모니 편의 박칼린이 그 뒤를 이었다. 중국의 신화통신은 여성으로는 유일하게 세계 10대 스포츠 스타로 선정하기도 했다. 대체적으로 중국은 한국과 민감한 부분에서 미묘한 시각차를 보이고 있지만, 이상하리 만큼 김연아에 대해서는 한국의 기자들보다도 더 김연아를 사랑하는 듯 하다. 중국은 폐어에서 피겨의 강국이기는 하지만, 그동안 부당한 대우를 받았을 만큼 피겨에서는 김연아와 동련상련의 심정도 있었지 않았을까 한다. 중국은 이전에도 김연아가 어떻게 피겨의 여제로 성장했는지 얼마나 위대한 스포츠.. 더보기
해피 선데이 남자의 자격, 자막이 망친 아쉬운 감동 모든 도전은 아름답다. 글쓴이는 이 말을 좋아한다. 또한, 즐기는 사람을 이길 수 없다는 말은 좋아한다. 글쓴이도 밥벌이는 글을 쓰는 것과는 다른 것이다. 하지만, 취미는 글을 쓰기를 즐기고 역사 관련 책을 보는 것을 즐긴다. 최근에는 본의 아니게 글쓰기가 싫어질 때도 있지만 말이다. 남자의 자격은 2달여에 걸처서 초보(?) 합창단을 만들어 합창대회에 참여하는 장기 프로젝트를 만들었다. 그리고 그들이 왜 합창단을 만들고, 참여하게 되었는가를 진솔한 시각으로 만들어 갔다. 하지만, 남자의 자격의 메인인 사람들 중에서 그리 방갑지 않는 장면을 목도하게 되었다. 실제 평상시에도 남자의 자격의 메인들이 설렁설렁하고 준비하지 않는지는 알 수 없다. 왜냐하면 남자의 자격은 예능프로이다. 그래서 출연자들이 예능을 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