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시사저널

태진아 녹취록 공작 거짓말 37개 직업 중 태진아 제비, 도박꾼 가정파괴범도 있나? 태진아 녹취록 공작 거짓말 37개 직업 중 태진아 제비, 도박꾼 가정파괴범도 있나? 태진아 녹취록 공개로 시사저널 USA는 태진아 상습도박 맞고 바카라는 심심풀이로 하는 도박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태진아 녹취록 공개는 자신의 주장을 합리화 하기 위해 태진아가 만든 것일 뿐이다. 실제 태진아가 한 바카라는 도박의 꽃 또는 도박의 왕이란 이름이 불릴 만큼 상습도박의 끝판황 마약과 같아서 이에 빠지면 헤어나오지 못한다는 것은 도박에 미친사람들이라면 잘 알고 있다. 태진아는 입만 열만 거짓말이라서 태진아에게 진실이라는 단어가 뇌에 있는지 그것 조차 의심스럽다. 태진아에게 진실을 찾지 못하는 것은 태진아 자신이 자초한 측면이 강하다. 알면 알수록 태진아의 거짓말만 들어나고 있으니 말이다. 태진아 녹취록이야 태진아.. 더보기
태진아 기자회견 쇼 실패 이유는 거짓말 때문 상습도박 자랑했던 태진아 태진아 기자회견 실패작 핵심은 상습도박 태진아 거짓말 도박꾼 자랑한 태진아 태진아 기자회견은 태진아가 자신을 암묵적으로 지지하는 사람에게 보내는 연서와 같다. 하지만, 태진아 기자회견 쇼는 싶패작으로 끝났다. 허리우드 팍 논란에 허슬러 도박장일로 기사를 반박하는 남의 다리 긁기로 끝났다. 태진아 기자회견에서 억지로 짠 악어의 눈물같은 눈물연기로 지적받을 만큼 연기도 어설펐다. 물론, 태진아 기자회견을 보고 아무생각없이 감성적으로 접근하는 사람들에게는 태진아가 도박은 했을 지라도 억울한 측면이 있는 것 아닌가 생각할 지도 모른다. 태진아가 얻은 것은 억울한 측면이 있는 것 아닌가 하는 무조건 감성파에게는 얻는 것이 있을 것이다. 하지만, 대다수의 사람들은 한편의 쑈를 봤다고 비아냥 되는 것은 당연하다. 특.. 더보기
태진아 기자회견, 태진아 녹취록 전문 핵심벗어난 호도 태진아 기자회견 거짓말 도박중독 자랑했던 태진아 태진아 기자회견 태진아 녹취록 전문 핵심벗어난 호도 입만열면 거짓말 상습도박 자랑스러워 하던 태진아 태진아는 기자회견을 하고 태진아 녹취록 전문을 공개 했지만, 녹취록 전문을 비롯한 실제는 태진아 기자회견은 빙자한 변명으로 일관했다. 태진아 기자회견은 잘짜여진 각본 같지만 곳곳에 헛점이 너무나 많았다. 특히 가수협회 회장이란 직위를 남용해서 사람들을 끌여들여 앞자리에 앉히고 박수와 호응을 유도?한 것은 한편의 코미디 물이었다. 화룡첨점은 태진아 녹취록 전문이였다. 태진아 녹취록 전문은 짜여진 각본대로 였고, 태진아를 지지하는 사람들로 하여금 그래 태진아가 그랬을리 없다고 생각하겠금 만들어 졌지만, 본질은 아니다. 태진아 기자회견에서 다시는 카지노 쳐다보지도 않을 것이라고 이야기 했다. 태진아 기자회견에서.. 더보기
덕만에서 솔거까지 역사상식을 깬다 오늘은 쉬어가는 페이지를 작성했다. 우리가 그동안 알고 있던 역사적 지식이나 상식이 얼마나 잘못되었는지 지난 사례를 실증적으로 검토해 볼것이다. 예로 솔거에 대한 기록이다. 글쓴이는 지속적으로 덕만에 관한 기록들을 살피고, 이에 대한 삼국유사와 삼국사기의 기록들과, 현재 사학계에서 인정된 사실이 아닌 주장들이 사실처럼 공인되는 것을 수정하고 있는 중이다. 대표적인 예가 덕만의 나이에 대한 진실찾기 였고, 기존에 알고 있었던, 덕만과 천명이 한 어머니 뱃속에서 난 동복자매간이 아님을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의 기록들로 부터 증명하였다. 또한, 덕만이 모란꽃의 나비와 벌이 없음을 보고, 모란은 향기가 없다는 사실(?)을 알았던 때는 덕만이 어릴때인 627년 11월이라는 사실도 증명하였다. 또한, 덕만이 김춘추와 .. 더보기
정덕희 학력논란, 짝퉁 시사저널에 놀아난 언론, 포털... 우리 언론은 하나의 사안이 발생하면 유사사건을 추적하는데 혈안이 된다. 그래서 한국의 모든 사안을 한쪽으로 몰아버린다. 예를 들면 성폭력범죄가 발생하면 온통 전국적으로 성폭력공화국이 된다. 학력조작문제가 발생하면 모든 기사가 학력조작자들로 도배를 한다. 공무원비리관련 기사가 나오면 모든 언론이 때를 만난듯이 개때들 처럼 몰려가서 비리공화국으로 만들어 버린다. 공무원비리, 성폭력범죄나 학력조작문제는 어제, 오늘 있었던 일도 아니다. 짝퉁 시사저널도 하이에나처럼 유명인의 학력를 추적하였다. 8월 13일자 기사를 올렸지만 정덕희교수의 학력위조 논란이 2시간도 안되서 정리되는 듯 하다. 처음 짝퉁시사저널의 기사를 인용하여 한국신문사 계열들의 폭로를 시작으로 모든 언론들이 정덕희교수의 학력위조를 하였다고 기사를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