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진지희

김병만 부상투혼? 만용에 조급증일뿐 김연아에게서 배우자 키스앤 크라이 커플 1차 경연이 시작되었다. 그리고 예고한 대로 달인 김병만은 부상 투혼을 발휘하며 찰리채플린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배우라면 찰리채플린으로 분하는 것만으로도 대단한 영광일 것이다. 특히 희극배우라면 찰리채플린은 해보고 싶은 캐릭이다. 찰리채플린의 절대다수의 영화들은 시대현상을 해학으로 비판을 한다. 겉으로는 모자라고 웃고 있지만, 웃음속에는 신랄한 사회현상을 비판을 한다. 김병만의 찰리채플린에는 웃음이 있다. 그것도 자신의 아픔을 감춘 웃음이 있었다. 어찌보면 김병만 자신의 모습이 찰리채플린의 모습으로 빙의된것이 아닐까 하는 극적인 요소가 김병만의 모습에서 투영되어 더욱 빛날 수 있었는지도 모른다. 그런데 만약, 김병만이 부상을 당하지 않는 상태에서 또는 부상치료를 하면서 찰리채플린을 보.. 더보기
김연아 키스앤크라이 오해와 진실, 아이유 비난이 문제인 이유 SBS 일요일이 좋다 김연아의 키스앤 크라이가 5월 22일(일) 오후 5시 20분부터 시작되었다. 동시간 때 여타 방송은 KBS2의 해피선데이, MBC의 우리들의 일밤이였다. 세부적으로는 SBS는 와 KBS2는 , MBC는 가 동시간때에 방송을 한다. 키스앤크라이는 나는가수다에 이어서 2위를 하는 선방을 하였다. 이는 처음 6시20분에 편성된 키스앤 크라이를 런닝맨 대신 5시20분으로 편경하여 SBS가 김연아의 키스앤크라이를 일요일 예능프로의 절대강자인 1박2일를 피하는 전략적인 판단을 하였을 수도 있다. 그런데 많은 언론들이 키스앤 크라이와 1박2일, 나가수의 시청율을 비교하면서 김연아의 키스앤 크라이가 꼴등을 하였다고 말하고, 키스앤 크라이에는 재미와 감동이 없다는 기사를 송고하기도 한다. 시청률을 .. 더보기
김연아 키스앤크라이 개인 빙상장 만들기? 염치있다면 말려야 한다. 김연아가 러시아 세계선수권 대회에서 발목부상과 불운으로 인해 2위를 하고 귀국하였다. 김연아는 5월6일~5월8일 까지 잠실 실내체육관 특설링크에서 KCC 스위첸 올댓 스케이트 섬머 아이스쇼를 성황리에 마쳤다. SBS 일요일 “김연아 KISS&CRY”에 출연하는 출연진을 소개하기도 했다. 김연아는 아이스쇼가 끝난 후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에 심열을 기울이고 있다. 김연아가 왜 SBS의 연예 프로에 나오는지는 알 수 없다. 단지 짐작을 하자면 지속적인 피겨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이끌어 보자는 것일 것이다. 우려스런 점은 김연아가 SBS에 이용당하지 않기를 바랄뿐이다. SBS의 키스앤 크라이의 제작진에 의하면 김연아는 세계선수권 대회가 끝난 후 피겨의 인기가 하락할 것을 경계하였다고 한다. 사실 김연아가 피겨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