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나예바

박근혜 손연재 언플계 쌍두마차, 민주당 진보정의당 만만치 않네 소셜픽에 박근혜 손연재가 실시간 이슈로 떠올랐다. 갑자기 박근혜 손연재가 떠오른 이유를 알수 없었다. 확인해보니 2012년 10월 30일 새누리당 이에리사가 주최하는 올림픽의 감동 그리고 좌절 스포츠인 복지법 제정을 위한 토론회에 장미란(역도), 신아람(펜싱), 송대남(유도), 진선유(쇼트트랙), 장재근(육상) 등과 함께 손연재가 참가하였다. 왜 손연재가 이 행사에 참가했는 지는 알 수 없지만, 손연재가 참석한 이유는 처음 런던 올림픽 체조 도마 금메달 리스트인 양학선을 초대 예정이였지만, 양학선이 국제대회 일정과 겹쳐 패널로 손연재가 대타로 참석했다는 것이다. 박근혜는 토론회에 참석하지 않고 끝날 때 즈음 참석자들과 사진을 찍기 위해서 방문했다. 여기까지가 기사에 전한 이야기다. 손연재가 참석한 이유는.. 더보기
손연재 악플?때문 슬럼프? 손연재 부끄러운 IB 자업자득 부메랑 글쓴이(갓쉰동)는 포스트 김연아가 많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하고 보다 많은 기업들이 성적이 오르기전 지원/후원을 해야한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정직이 우선한다. 2010/11/26 - [스포츠/김연아&피겨스케이팅] - 리듬체조 가능성 보여준 손연재 포스트 김연아 많을수록 좋다. 손연재는 승승장구에 출연해서 올림픽 전 악플 때문에 슬럼프가 왔다는 이야기를 하며 피해자 코스프레를 한다. 손연재 어머니는 김연아팬이 손연재에게 악플을 단다고 한다. 사실 김연아 팬은 손연재에 관심이 없다. 김연아 팬이 악플을 단다면 전국민을 대상으로 싸우자는 뜻이다. 손연재 후원사인 휠라회장 윤윤수는 손연재를 김연아 대항마라고 한다. 손연재 기사중 20%는 김연아를 이용한 기사였다. 최근까지 2만개 가까이 손연재 기사에 김연아가 언.. 더보기
포스트 김연아란, 남자피겨 새역사 쓴 김진서 Jr그랑프리 동메달 김진서는 피겨를 본격적으로 시작한지 4년 차에 불과하다. 하지만, 김진서는 트리플악셀을 비롯해서 국제 최정상급이 구사하는 쿼드로플까지 구사할 수 있는 한국 남자 피겨의 신성이다. 김진서는 2012년 올댓스포츠 스프링 아이스쇼에 나와서 자신의 끼를 마음껏 보여주어 피겨팬들의 갈증을 풀어주고 자신의 존재감을 만들었다. 김진서를 많은 피겨팬들이 될성싶은 꿈나무로 보기 시작했다. 김진서는 이번 ISU 오스트리아 주니어 그랑프리 3차 대회가 국제대회 첫 출전이다. 김진서의 약점은 자신의 감정에 충실해서 흥분을 하는 경향이 있다. 김연아는 김진서를 보고 흥분만 하지 않는다면 좋을텐데라고 조언을 했다고 한다. 하지만, 김진서가 가지고 있는 끼는 그 동안 김연아에 이어서 한국 피겨가 바랬던 남자피겨의 김연아와 같은 존.. 더보기
리듬체조 가능성 보여준 손연재 포스트 김연아 많을수록 좋다. 스포츠가 대중적인 인지도를 얻고 더나가 산업으로 발전하려면 인기 스포츠 스타가 있어야 한다. 꼭 인기스타라고 해서 세계 최고일 필요는 없다. 연예계에서 배우가 연기를 잘한다고 해서 스타가 되지는 않는다. 또한, 가수가 노래만 잘한다고 스타대접을 받지 않는다. 스타란 미모나 몸매나 기타 스타가 가지고 있는 자신들 만의 아우라가 있어야 하고 대중적인 인지도와 인기가 병행되어야 한다. 그렇다고 해서 이들에게 세계 최고의 인기를 얻은 다음이거나 알아주는 상을 받은 다음에 언론에서 조명하라고 말하지 않는다. 그런데 이에 반하는 직종이 있다. 다름이 아닌 스포츠 분야이다. 물론, 스포츠 분야에서도 성적에 비해서 인기를 얻는 사람들이 있다. 대표적으로 테니스 스타 중에서 세계 랭킹 1위는 아니지만, 랭킹에 관계없이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