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후원계약

[김연아 소송] 배은망덕한 김연아 전소속사 IB스포츠 김연아 돈 9억 착복과 언플 부제: 김연아 전소속사 IB스포츠 개그하나? 김연아는 전 소속사인 IB스포츠와 2010년 4월 30일 계약종료로 헤어졌다. 헤어지는 과정에서 IB는 김연아를 잡기위한 안티작업을 시작한다. 대표적인 것이 오서의 거짓말을 이용한 언플이였다. 더불어 손연재를 김연아의 압박용으로 사용했다. IB의 이희진은 손연재를 IB에 소속시킬때 김연아를 이용해서 제2의 김연아 손연재를 홍보하고 김연아와 한솥밥을 먹는다고 선전하였다. 그리고 IB 섬머 등 아이스쇼에 손연재를 출연시키기도 했다. 김연아와 헤어질 때는 이희진은 김연아는 전성기가 지났고, 앞으로 하락하는 길만 있고, 손연재는 김연아를 뛰어 넘는 스타가 될것이라고 했다. 그리고 김연아와 헤어진 다음에도 손연재를 제2의 김연아라면서 김연아를 이용한 언플을 하고 있다... 더보기
김연아쇼 명예훼손 고소예정인 현대카드 아이스쇼에 나오지 않는 이유 최근 MBC에서 6.6일 현대카드 주최 밴쿠버 동계올림픽 피겨 메달리스트 아이스쇼를 선전하고 있다. 김연아를 제외한 밴쿠버 동계올림픽 피겨종목 금메달 리스트들이 참여를 한다. 많은 사람들이 동계 올림픽의 꽃인 여자 피겨스케이팅 금메달 리스트인 김연아는 왜 한국에서 열리는 아이스쇼에 참여를 하지 않고 캐나다 토론토로 떠났을까? 하는 의구심을 갖을 것이다. 원인은 현대카드와 스포츠 매니지먼트 회사인 IMG와 악연이 자리잡고 있다. 피겨팬들 사이에는 IMG와 현대카드 아이스쇼는 금기의 단어이다. 김연아는 처음 매니지먼트 계약을 한 회사는 글로벌 매니지먼트 회사인 IMG였다. 하지만, 에이전트인 IMG는 김연아에 어떠한 도움도 준적이 없었다. 이름만 올린 매니지 먼트회사 였던 것이다. 오죽하면 김연아를 지원하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