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희망고문

이종인 다이빙벨 거짓말 도넘어 또다른 유병언 되고 싶은가? 참언론인 손석희까지 망치고 있다 이종인 기자회견에서 내부의 불화와 날씨 때문에 다이빙벨을 철수 시켰다고 했다. 그리고 자신의 다이빙벨은 이제와서 대단한 장비가 아니라 그냥 쇠덩어리 종에 불과하고 감압장치라고 했다. 내부 불화라는 말은 청해진해운과 계약한 민간구조업체 언딘마린스 인더스트리를 두고 하는 말일 것이다. 이종인 다이빙벨을 처음 설치하지 못한 이유는 언딘의 바지선과 닻이 닿아서 설치가 미뤄진 경우이다. 남의 바지선과 충돌사고를 일으킨 것이다. 그런데 왜 이종인과 언딘은 사사건건 충돌을 하는 것일까? 사실 종인의 알파잠수기술공사와 언딘마린스는 사설 민간 해상재난구조업체들로 경쟁관계에 있다. 이종인이 작업할 때는 언딘마린스가 언론에 나와서 시시콜콜 이종인의 작업에 대해서 딴지를 걸었었다. 지금 이종인처럼 대 놓고 딴지를 걸지를 않고.. 더보기
이종인 다이빙벨 조금 개선하면 강한유속 강점 발휘할 수 있다. 이상호 기자 욕설이 논란이 되고 있다. 그런데 정말 이상호 기자는 욕설을 할만한가 살펴볼 필요가 있다. 세월호 구조를 방해가는 것은 욕설 대상인 연합뉴스나 이상호나 그나물에 그밥이다. 오히려 더 방해하고 있는 것은 이상호기자일 가능성이 높다. 고발뉴스 이상호기자는 연합뉴스의 기자를 향해 욕설을 하였다고 한다. 연합뉴스는 세월호 구조를 위해서 역대 최고물량을 동원햇 구원에 최선을 하고 있다는 기사를 송고하였으니 세월호 구조현장을 지켜보고 있던 입장에서는 연합뉴스가 욕을 먹어도 하나 이상할 것이 없었다. 해수부에서는 대통령에 입각해서 사건를 희석시키고 언론의 방향을 바꿀 수 있는 이슈를 개발하라는 지침이 조난 대응 메뉴얼에 있지 않았는가? 세월호 사건이 난 후 유언비어 유포자를 축출하자는 것도 이에 대한 대.. 더보기
이종인 눈물, 다이빙벨 정부 영웅 만들어주기? 무인로봇 크랩스터 실패 반성공할 것 이종인 눈물은 실패인가? 크랩스터는 성공할까? 세월호 구조는 세월호가 침수되기 전에 부력장치를 했어야 하고 생명줄(가이드 라인)를 설치했어야 한다. 그리고 공기를 주입했어야 한다. 하지만, 세월호 구조는 이미 침몰한 이후 안타깝지만 무의미 해졌다. 이종인이 눈물을 흘리며 진도 세월호 현장을 떠났다. 이종인 눈물이 개인으로서는 실패한 것 같지만 대국민 선전전(?)에서는 성공했다. 이종인의 성공(?)은 이종인 개인이 만든것이 아니라 해경과 대책위가 만들어 준것이다. 한마디로 대책위가 대책없이 이종인 영웅만들기를 했다는 것이다. 인간이 생존을 하기 위해서 필요한 기초대사량(BMR)에 해당하는 최소의 에너지는 평균 성인 남성의 경우 1,700~1,900, 여성의 경우 1,500~1,600kcal 정도이다. 이는.. 더보기
김연아 키드 김해진 최악은 희망, 손연재 세계랭킹 언플 희망고문 가능성 높다 김연아 키드의 선두주자인 김해진은 ISU 피겨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2차 호주대회에 참가하여 쇼트프로그램에서 1위를 하고, 프리 스케이팅에서 4번을 넘어져 6위를 하였다. 쇼트 1위, 프리 6위, 합계 5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김해진은 지난해(2010년 9월) 대회 준비를 하는 도중 빙판에서 다른 사람과 충돌하는 바람에 부상을 당하고 발목 수술을 하였고 바로 참가한 세계 주니어 그랑프리 대회 데뷰에서 참담한 성적을 기록했다. 와신상담한 김해진은 올시즌 뉴질랜드 환태평양 대회에서 1위를 하였고, 아시안트로피에서 1위를 하는 등 올시즌 기대치를 점차 높였다. 특히 김해진은 고난도 트리플 컴비네이션 ( 3F+3Lo)인 기초점 10.4점 점프를 장착해서 언제든지 세계대회에서 시상대에 오를 수 있는 가능성을 높..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