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희망메시지

댓글 알바가 된 정동영 포털 은 에 비해서 를 만드는데 소원했습니다. 2007년 추석 명절전 태풍 가 제주도를 급습해서 쑥대밭을 만들었습니다. 이에 제주도가 본사인 측에서 제주도 수재민을 위해서 1억2천만원이란 거금을 쾌척하고 네티즌과 를 만드는데 동참하였습니다. 한발 더 나아가 네티즌의 참여를 유도하는 일환으로 "하나에 1,000원이란 거금을 네티즌의 이름으로 수재민 돕기에 사용한다"고 선언하였습니다. 하지만 다음의 기획의도와는 다르게 추석연휴로 인해 많은 네티즌들이 귀성을 하여 참여자가 극히 미미합니다. 다음의 "힘내세요~ "를 모르는 네티즌도 많습니다. 참여하고 싶어도 노출이 되지 않는다면 참여할 수가 없습니다. 현재 시간 2007년 9월 23일 0시를 기해서 네티즌의 댓글수는 1만9만3백개,금액으로 1천9백40여만원 안.. 더보기
알바라고 다 같은 알바가 아니다. 알바라고 다 같나? (기부 알바를 아십니까?) 인터넷에서 는 좋은 의미 보다는 나쁜 의미로 쓰입니다. 정치알바는 특정 정치집단에 소속되어서 정치인을 위해서 댓글을 달고, 정치인을 옹호하기 위해서 다른 사람을 음해하거나, 타 정파에 호의적인 사람을 로 매도하기도 합니다. 경제알바는 회사의 제품을 홍보하기 위해서 전략적으로 고용된 알바를 말하며, 반대로 경쟁사의 상품을 깎아 내리는 성 알바도 있습니다. 이들 의 활동으로 정확한 제품을 알수가 없는 경우가 있고 왜곡된 정보로 구매 사용자가 속아서 사는 경우가 있습니다. 문화계에서는 베스트 랭킹을 점유하기 위해서 서적이나 영화나 연극등의 순위를 조작하기도하고, 연예계에서는 실시간 인기 검색어 상단을 차지하기 위해서 검색창에서 지속적인 검색을 하기도 합니다. 그래.. 더보기
추석, 줘도 못먹나.. 다음이 네티즌을 약을 올리고, 실험을 하고 있다. 한마디로 하면 줘도 못먹냐?는 듯하다. 다음 메인에 를 보여주었다가 감추었다가 한다. 고정적으로 있으면 많은 사람들이 참여를 할텐데.. 조금 아쉽다. 제주도가 태풍 로 인해 피해가 막심하다. 추석 성수기를 맞이하여 물건을 팔려던 상인들의 물건들이 수마에 하나도 남기지 않고 못쓰게 되고 수천대의 자동차가 버려졌다. 집도 망가져 잠자리도 없고, 입을 것도 없어졌다. 물때문에 망가진 제주에 먹을 물이 없어 목이타는 아이러니가 발생했다. 무분별한 개발로 인해 흡수율이 좋기로 저리가라인 제주 화산암을 아스팔트로 포장하고, 빗물 저장탱크인 자연댐인 나무들을 베어 버린곳에 골프장을 만들어 수해에 무방비 하게 만들었다. 하천은 조그만 물이 넘치면 다리에 온갖 나무들이 .. 더보기